속보
VIP
통합검색

다음 "단가 인상 불구 배너광고 긍정적"

머니투데이
  • 정현수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0.11.02 10:02
  • 글자크기조절
다음 (45,050원 ▼600 -1.31%)커뮤니케이션이 지난 10월 디스플레이(배너) 광고 단가를 인상했지만, 연말까지 안정적으로 운영될 수 있을 것으로 내다봤다.

남재관 다음 재무총괄책임자(CFO)는 2일 3분기 실적발표 후 열린 컨퍼런스콜에서 "엄밀히 말하면 금융위기 전인 2008년 10월 수준으로 광고 단가를 복귀한 것"이라며 "10월 이후는 배너 광고의 성수기이기 때문에 좋은 상황이 펼쳐지고 있고 연말까지 안정적으로 유지될 것"이라고 말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탕후루' 열풍이 주가 올렸다?...설탕주 오른 이유 따로 있다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2023 대한민국 사회안전지수
풀민지
[연중기획] 인공지능 시대의 생존법, AI 리터러시 키우자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