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현대차 "힘든 어린이 도우면 50만원 할인권 쏜다"

머니투데이
  • 박종진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0.11.05 11:06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2010 수호천사 희망산타' 자원봉사자 1004명 모집

현대차 차트
현대차 (182,000원 ▼3,500 -1.89%)(회장 정몽구)가 어려운 환경의 어린이들을 위해 산타클로스를 자처하고 나섰다.

현대차는 '2010 수호천사 희망산타' 자원봉사자 1004명을 모집한다고 5일 밝혔다. 선발된 봉사자들은 오는 12월 한 달 동안 현대차 임직원들과 함께 모두 5000명의 빈곤 아동 및 소아암 투병중인 어린이들에게 장학금과 방한복, 미니 노트북 등의 선물을 전달한다.

임무 수행을 마친 자원봉사자들은 '50만원 차량구매 할인권'과 기념품을 받을 수 있다.

참가 신청은 오는 30일까지 현대차 홈페이지(www.hyundai.com), 한국백혈병소아암협회(www.soaam.or.kr) 및 어린이 재단 사이트(www.childfund.or.kr)에서 할 수 있다. 선발여부는 다음달 3일 홈페이지와 개별 연락으로 전달된다.
현대차 "힘든 어린이 도우면 50만원 할인권 쏜다"

현대차 관계자는 “앞으로도 대한민국 대표기업으로서 사회적 책임을 다하는 동시에 고객들도 아름다운 선행을 실천할 수 있는 다양한 사회공헌 프로그램을 마련할 것”이라고 밝혔다.

현대차는 어린이재단과 한국백혈병소아암협회와 더불어 지난 7월부터 오는 12월까지 '사랑나눔 수호천사 캠페인'도 실시하고 있다. 이 행사는 어린이재단의 현대차 지정계좌로 5만원 이상 후원금을 기부하거나 본인 헌혈증을 현대차에 기부하는 고객에게는 10만원 차량구매 할인권을 주는 사회공헌활동이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단독 '달·우주 탐사 협력' 극대화, 한미정상회담 의제 오른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