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삼성전자, 70인치 UD LCD 日서 첫 공개

머니투데이
  • 유현정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0.11.09 11:00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FPD2010서 플라스틱·투명 디스플레이 등도 전시

삼성전자 (80,000원 상승100 0.1%)가 세계 최초로 산화물 반도체 기술을 적용한 70인치 울트라 디피니션(UD) 240Hz 액정디스플레이(LCD) TV 패널을 최초로 공개한다.

또 기존의 240Hz 대비 휘도를 획기적으로 개선해 화면겹침 현상을 최소화 해 선명한 3D 영상을 가능하게 한 55인치 True 480Hz 제품도 새롭게 선보인다.

삼성전자는 10일부터 12일까지 일본 치바현에서 열리는 '플랫 패널 디스플레이(FPD) 2010'에 참가해 첨단 디스플레이 기술을 선보일 예정이라고 9일 밝혔다.

삼성전자가 처음으로 공개할 산화물 반도체 70인치 UD 240Hz LCD 패널은 기존 초대형 화면에서는 어렵게 여겨지던 고화질 및 구동속도의 한계를 극복한 제품으로 기존 풀HD 해상도 대비 4배에 달하는 800만 화소 해상도와 240Hz 고속구동으로 선명하고 실감나는 동영상 재현이 가능한 제품이다.

특히 3D 콘텐츠를 구현할 때에도 UD해상도를 유지함으로써 향후 무안경 3D로도 풀 HD 이상의 고화질을 볼 수 있도록 하는 기반기술을 확보하게 됐다고 회사 측은 설명했다.

삼성전자는 이 외에도 모니터, 노트PC용 3D 제품과 2D·3D 영상을 모두 볼 수 있는 55인치 무안경식 제품 등 삼성의 3D LCD 패널 풀 라인업을 소개할 예정이다.

차세대 디스플레이로는 세계 최박형의 10.1인치 플라스틱 LCD와 46인치, 23인치 투명 디스플레이가 전시된다.

10.1인치 플라스틱 디스플레이는 유리기판 대신 플라스틱을 사용해 패널 두께가 유리기판의 1/3에 불과하고 무게도 28g에 불과하며 투명 디스플레이는 빛이 있는 낮뿐만 아니라 외부광원이 미약한 야간에도 디스플레이가 가능한 것이 특징이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카카오 대신 삼전 샀는데…8만원도 위태, 속타는 개미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머니투데이 수소대상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