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현대·기아차, 印 지진피해 복구에 20만달러 전달

머니투데이
  • 최인웅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0.11.10 08:56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사진 왼쪽부터) 최선필 기아차 아시아 사무소장, 무하마드 유수프 칼라(Muhammad Jusuf Kalla) 인도네시아 적십자사 총재
↑(사진 왼쪽부터) 최선필 기아차 아시아 사무소장, 무하마드 유수프 칼라(Muhammad Jusuf Kalla) 인도네시아 적십자사 총재
현대·기아차 (71,100원 상승2700 -3.7%)가 지진 피해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인도네시아를 위한 인도적 지원에 나섰다.

현대·기아차는 최근 강진과 쓰나미, 화산 폭발 등으로 큰 피해를 입은 인도네시아의 재난 복구를 위해 성금 미화 20만 달러(한화 2억2000만원)을 지원한다고 10일 밝혔다.

현대차 10만 달러, 기아차 10만 달러 등 총 20만 달러에 이르는 구호성금은 각각 인도네시아 적십자사, 인도네시아 메트로 TV를 통해서 현지 구호단체에 전달될 계획이다.

기아차는 9일(현지시간) 인도네시아 자카르타에 위치한 인도네시아 적십자사에서 구호성금 10만 달러를 무하마드 유수프 칼라(Muhammad Jusuf Kalla) 인도네시아 적십자사 총재에게 전달했으며, 현대차는 10일(현지시간) 구호성금 10만 달러를 인도네시아 메트로 TV 측에 전달한다.

현대·기아차 관계자는 "지진으로 고통받는 인도네시아를 위해 국제사회의 인도적 지원에 동참하기로 결정했다"며 "인도네시아의 지진, 쓰나미 피해가 최대한 빨리 복구되길 진심으로 희망한다"고 밝혔다.



'동학개미군단' 봉기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