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G20]까다로운 영부인들 입맛맞출 오찬 메뉴는?

머니투데이
  • 장시복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0.11.11 08:26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가장 한국적이고 정성깃든 '궁중요리' 낙점"

"주요 20개국(G20) 정상 영부인 공식 오찬 행사에 무슨 메뉴가 올라올까?"

전 세계 20개국의 다양한 입맛인데다 섬세한 미각을 지닌 여성들이라는 점, 그리고 전통 문화가 깊게 담겨야 하는 점에서 까다로워 어떤 요리가 선보일지 관심을 모으고 있다.

11일 G20 정상회의 조직위원회에 따르면 오는 12일 서울 성북동 한국가구박물관에서 열리는 G20 정상 영부인 오찬 행사에는 총 9가지의 '코스식' 궁중 요리가 낙점됐다. 요리는 쉐라톤 그랜드 워커힐 호텔의 이재옥 조리장(54)이 맡게 된다.

특히 '구절판'이 정상 영부인들의 입맛을 당길 것으로 보인다. 8가지 재료를 밀쌈에 싸먹는 구절판은 모양도 아름답고 여러 가지 재료를 직접 손으로 담아 하나의 맛을 만드는 '화합의 상징성'도 있다는 게 주최 측 설명이다.

이명박 대통령 내외는 "가장 한국적이고 정성이 깃든 요리를 준비해달라"고 세심하게 주문했고 미리 맛을 본 뒤 "이것이 진짜 한식이다"라고 만족한 것으로 전해졌다.

한편 이날 저녁 영부인 만찬 행사는 환영 리셉션 이후 저녁 7시20분부터 용산 리움미술관에서 열리며 양식 메뉴가 나올 예정이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2300 깨진 날, 개미는 참지 않았다…"제발 공매도 좀 막아"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제 1회 MT골프리더 최고위 과정 모집_220530_220613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