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G20]한·영 정상회담 "한·EU FTA 발효 노력"

머니투데이
  • 변휘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0.11.11 10:53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상보)

이명박 대통령은 11일 오전 청와대에서 서울 주요20개국(G20) 정상회의 참석차 방한 중인 데이비드 캐머런 영국 총리와 정상회담을 갖고 양국간 교역·투자 증진, 한·유럽연합(EU) 자유무역협정(FTA), G20 의제 등에 대해 폭넓은 의견을 교환했다.

이 날 회담에서 이 대통령은 캐머론 총리에게 "G20과 (천안함 사건 의장성명 관련) 유엔 안보리에서 협조해 줘서 대단히 고맙게 생각한다"며 "한·EU FTA 성사에도 협력해 줘 감사하다. 앞으로 양국 정부는 물론 기업간에도 적극적으로 교류하고 협력할 수 있기 바란다"고 답했다.

이에 카메론 총리는 "서울 날씨가 참 좋은 것 같아서 깊은 인상을 받았다"며 영국은 앞으로 한국에 적극 협력할 뜻을 갖고 있다"고 화답했다.

아울러 양국 정상은 지난 10월 서명된 한-EU FTA가 발효되면 양국간 교역·투자가 더욱 확대될 것이라는데 인식을 같이하고 예정대로 내년 7월 1일 발효될 수 있도록 함께 노력해 나가기로 했다.

이번 카메론 총리의 방한은 지난 5월 취임 이후 첫 방한이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반도체는 한국이 압도하지만…배터리는 중국 추격 못피한다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