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복잡한 백을 단정하게 해주는 럭셔리 파우치

머니투데이
  • 데일리웨프 제공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0.11.14 11:21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미로보다 복잡한 백을 단정하게 해주는, 실용적이면서도 럭셔리한 명품 파우치.

복잡한 백을 단정하게 해주는 럭셔리 파우치

1. 양가죽 소재의 크리스찬 디올 백.디올 특유의 섬세한 수공예가 돋보인다. 가격미정. 크리스찬 디올

2. 클러치 겸용으로 사용할 수 있는 니나리 치의 화이트 파우치. 내부에 카드와 명함을 비롯해 갖가지 물품을 정돈할 수 있도록 수납공간이 마련되 어 있다. 23만5천원. 니나리치 액세서리

3. 고야드 특유의 소재와 문양으로 제작되었다. 넉넉한 수납공간을 자랑하며 옐로, 레드, 화이트, 그린 등 다양한 컬러로
만나볼 수 있다. 1백만원대. 고야드 디올의 시그너처로 표현된 블랙 파우치로 한 손에 쏙 잡히는 아담한 사이즈로 작은 백 속에 넣어 요긴하게 사용할 수 있다. 가격미정. 크리스찬 디올 패브릭 소재에 프라다

4. 로고와 촘촘한 스티치만으로 심플하게 제작된 프라다 파우치. 가격미정. 프라다

모든 여성의 가방 속에 반드시 하나쯤 갖고 있는 잇 아이템을 꼽자면 아마도 파우치를 빼놓을 수 없을 것이다. 파우치란 조그마한 물건이나 화장품을 정리해서 넣을 수 있는 작은 케이스를 총칭하는데, 명품백이 존재하는 것처럼 파우치에도 명품이 있다.

각 브랜드의 시그너처를 지니고 고급스러운 소재와 섬세한 디테일로 중무장한 채 여심을 뒤흔드는 명품 파우치는 소유하는 것만으로도 여성에게 우아하고 기품 있는 애티튜드를 선사한다. 게다가 세련된 스트랩이 달려 있어 간편하게 휴대하기에 더없이 좋다. 여성들 대부분이 값비싼 오페라 티켓보다 명품 파우치를 택하는 이유가 여기에 있지 않을까.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