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비스트 사로잡은 '스니커즈', 내 남자에게도

머니투데이
  • 데일리웨프 제공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0.11.17 14:22
  • 글자크기조절
  • 댓글···
비스트 사로잡은 '스니커즈', 내 남자에게도
자연스럽게 세워 올린 머리를 하고, 데님에 흰 티셔츠 하나만 걸쳐도 스타일이 멋진 남자를 여성들이 '내 남자'로 꿈꾼다. 하지만, 여기에 지저분하고, 낡은 신발을 신었다면 NG 스런 슈즈 선택에, 실망은 이루 말할 수 없다.

남자의 슈즈는 구두, 운동화, 슬리퍼, 축구화 정도로 나눠질 만큼 한정적이다. 스타일의 완성은 슈즈에 달렸다는 말은 비단 여성에게만 해당되는 말이 아니다.

특히, 몇 년 전까지만 해도 우리 나라 남성의 슈즈는 보수적이었지만, 지금은 편안함은 기본이고, 컬러부터 디자인까지 다양하게 스타일을 완성해주는 슈즈를 만날 수 있다.

달콤한 '내 남친'으로 만들고 싶은 비스트의 이기광도 신곡' 뷰티풀'로 컴백한 이번 앨범에서 가죽 테일러드 재킷과 스니커즈로 엣지 있는 패션 감각을 뽐냈다. 아이돌 스타들이 즐겨신을 만큼 트렌디해진 스니커즈의 인기를 실감케 한다.

★ 시선을 발끝으로 돌리게 하는 스타일리시함의 정석, 바바라 옴므 스니커즈

바바라 옴므
바바라 옴므
뭐든 제대로 하지 않으면 안 한 것만 못하다는 게 지론이다. 스니커즈는 데님과 가죽 재킷과 함께 매치하거나 잘 빠진 슈트와 코튼 팬츠 매치도 제법 잘 어울린다.

평상시의 평범한 스타일에도 포인트를 주고 싶다면 새로운 운동화 스타일링에 도전해보자.

국내 최초 수제화, 플랫전문 브랜드로 큰 사랑받는 바바라가 2010년 F/W 컬렉션에서 옴므 라인을 선보였다. 스니커즈 디자인을 기본으로 한 베이직하고 깔끔한 라인으로, 스타일리쉬하고 트랜드한 디자인이 돋보인다.

블랙, 브라운, 베이지 3가지 컬러의 슈즈 퍼레이드로 스니커즈 앞코 부분의 독특함과 전체적인 편안함으로 캐주얼한 느낌을 동시에 선사한다. 때론, 지적이고 고상한 이미지를 드러내기에 제격인 아이템이기도 하다.

블랙 컬러의 레더 자켓과 함께 내추럴 워싱이 돋보이는 맨즈 스트레이트 데님 팬츠를 함께 매치하여, 도시적이면서도 시크한 코디법을 완성해보자.

★ 화이트, 블랙, 브라운 컬러로 승부하자, 프리데릭 디떼

비스트 사로잡은 '스니커즈', 내 남자에게도
까다로운 성격이 아님에도 화이트 슈즈를 남자들이 고집하는 것은 그냥 깨끗해 보인다는 이유 하나다.

남자들이 화이트 슈즈를 더럽히지 않기 위해 조심하지만, 시간이 지나면 원래가 화이트였는지 블랙이었는지 구분조차 힘들어진다. 그만큼 남자들에게 슈즈 컬러 선택은 어려운 과제이다.

국내에서 자주 볼 수 없는, 희소성 있는 컬러의 스니커즈를 신고 싶다면 프리데릭디떼 스니커즈에 주목하자.

프리데릭디떼의 가죽 스니커즈는 최고급 소가죽을 사용했으며, 구두의 겉과 안, 인솔 전체가 가죽으로 되어 디자인까지 충실하다. 특히, 니켈 색상으로 펄이 들어간 미래 지향적인 그레이 컬러감까지 살려 색다른 매력을 전한다. 또한, 14K로 도금한 아일렛으로 자존심을 담은 ‘프리데릭 디떼’의 매력이 고스란히 담겨 있다.

깔끔하게 핏을 마무리해주는 체크 패턴의 하이네크라인의 점퍼와 나염 느낌의 다크 그레이 컬러 데님과 함께, 샤이니한 그레이 스니커즈로 세련되고 발랄함을 연출했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2020 KMA 컨퍼런스
머투맨 the 유튜브가이드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