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검찰 "울산공장 파업은 불법…강경대응할 것"

  • 임원식 MTN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0.11.18 06:05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현대차 차트
비정규직 노조의 파업으로 현대자동차 (185,000원 ▼3,000 -1.60%) 울산공장의 중단 사태가 발생한 가운데 검찰이 이를 불법파업으로 규정하고 강경대응에 나설 방침입니다.




울산지방검찰청은 "근로자 지위 확인요구는 근로조건에 관한 것이 아니기 때문에 파업의 목적이 될 수 없다"며 "사내하청업체 노조가 사내하청업체가 아닌 원청업체인 현대차를 상대로 파업하는 것 역시 파업요건에 충족되지 않는다"고 전했습니다.

검찰은 또 "공장을 점거하거나 폭력을 행사하는 것은 명백한 불법"이라며 이를 "법과 원칙에 따라 엄정히 다루겠다"고 밝혔습니다.

비정규직 노조는 현대차를 상대로 비정규직의 정규직화 등을 요구하며 울산 1공장과 3공장을 점거하는 등 파업을 전개하고 있습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삼성 450조 투자"…尹에 화답한 이재용·정의선·신동빈·김승연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