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기아차, 'K5 하이브리드' LA오토쇼서 최초 공개

머니투데이
  • 김보형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0.11.18 09:25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하이브리드 전용 2.4 세타Ⅱ엔진·30kW 모터·리튬 폴리머 배터리 장착 최고 속도 195Km/h

↑기아차는 17일(현지시간) 미국 LA 컨벤션센터에서 열린 ‘2010 LA 국제오토쇼’에서 'K5 하이브리드(수출명: 옵티마 하이브리드)'를 세계 최초로 공개했다. 사진은 톰 러브리스(Tom Loveless) 기아차 판매담당 부사장이 K5 하이브리드와 포즈를 취한 모습.
↑기아차는 17일(현지시간) 미국 LA 컨벤션센터에서 열린 ‘2010 LA 국제오토쇼’에서 'K5 하이브리드(수출명: 옵티마 하이브리드)'를 세계 최초로 공개했다. 사진은 톰 러브리스(Tom Loveless) 기아차 판매담당 부사장이 K5 하이브리드와 포즈를 취한 모습.
기아차가 천사의 도시 LA에서 'K5 하이브리드'를 세계 최초로 공개했다.

기아자동차 (83,300원 ▼900 -1.07%)는 지난 17일(현지시간) 미국 LA 컨벤션센터(LA Convention Center)에서 열린 ‘2010 LA 국제오토쇼'에 'K5 하이브리드(수출명: 옵티마 하이브리드)'를 세계 최초로 공개했다.

K5 하이브리드는 역동적인 K5의 디자인에 친환경 하이브리드 기술을 접목해 완성한 기아차 최초의 중형 가솔린 하이브리드 차로 내년 상반기 북미 시장 출시를 목표로 개발한 병렬형 풀 하이브리드 차다. 병렬형 하이브리드 시스템은 적은 모터용량으로도 안정적인 성능을 확보할 수 있어 토요타와 GM이 탑재하는 복합형 하이브리드 시스템보다 효율성면에서 우수하다.

K5 하이브리드는 하이브리드 전용 세타Ⅱ 2.4 엔진과 30kW급 전기 모터를 장착해 최고 출력 168마력, 최대토크 21.3kg·m의 파워를 갖췄으며 하이브리드 전용 6단 변속기를 탑재해 매끄러운 승차감도 갖췄다.

특히 K5 하이브리드는 운전시간의 57%를 고속도로 모드로 주행하는 미국인들의 특성에 맞게 고속도로 연비를 동급 최고인 40mpg(약17Km)로 구현했으며 시내 연비도 36mpg(약15.3Km)로 우수한 경제성을 확보했다.

이밖에 차세대 차량용 인포테인먼트 시스템(UVO powered by Microsoft)를 비롯, 운전석·동승석 에어백 & 사이드 커튼 에어백과 타이어공기압센서 등 최첨단 안전 편의사양도 장착 됐다.

이와 함께 기아차는 LA 국제 오토쇼에 무공해 전기 콘셉트카 '팝(POP)'도 전시했다.

팝(POP)은 혁신적이고 미래 지향적인 디자인과 더불어 18kWh의 리튬 폴리머 겔 배터리를 적용해 최고출력 68마력(ps) (50kW), 최대토크 19.4㎏·m(190Nm)의 동력성능을 확보한 무공해(Zero Emission) 전기 콘셉트카(electric concept car)다.

내년 초 미국 시장 본격 판매를 앞두고 있는 K5(수출명 : 옵티마)는 미국 최대 중고차 잔존가치 평가기관인 ALG사의 3년 후 잔존가치 평가에서 53%라는 평가를 받으며 이전 중형세단 모델인 로체에 비해 66% 상승한 높은 수치를 기록하며 상품성을 인정받았다.

기아차는 오는 28일까지 열리는 이번 모터쇼에 1106m²(약 355평)의 공간을 마련하고, K5 하이브리드, 전기 콘셉트카 팝(PO P), 미래감각 중형세단 K5(수출명 : 옵티마), 쏘렌토R, 스포티지, 쏘울, 포르테, 포르테 쿱 등 총 17대의 차량을 전시한다.

마이클 스프라그(Michael Sprague) 기아차 미국법인 마케팅 담당 부사장은 "쏘울과 포르테, 포르테 쿱, 쏘렌토R과 스포티지R 등 뛰어난 디자인과 성능을 갖춘 신차들이 호평을 받고 있다"며 "앞으로도 K5 등 뛰어난 상품성을 지닌 신차들로 탄탄한 세그먼트 구성을 통해 미국 판매 확대 및 브랜드 도약을 이끌 것"이라고 말했다.

기아차는 '쏘울'을 비롯해 '쏘렌토R'과 '스포티지R'등 SUV들이 큰 인기를 끌면서 올 들어 지난 10월까지 미국 시장에서 23만9224대를 판매, 점유율 3.1%를 달성하며 1994년 미국 시장 진출 이후 역대 최대 실적을 기록하고 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삼성 450조 투자"…尹에 화답한 이재용·정의선·신동빈·김승연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