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중국인이 가장 선호하는 항공사는 '대한항공'

머니투데이
  • 김보형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0.11.18 09:43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차이나 트래블 어워드’ 시상식서 국제부문 선호항공사로 뽑혀

대한항공 차트
대한항공이 중국 고객들로부터 최고의 서비스를 제공하는 항공사로 선정됐다.

대한항공 (29,450원 ▲850 +2.97%)은 지난 17일(현지시각) 상하이 푸동 리츠칼튼 호텔에서 여행 월간지인 ‘스자디리(私家地理)’ 주최로 열린 ‘차이나 트래블 어워드(China Travel Award)’ 시상식에서 ‘중국인이 가장 선호하는 항공사’ 국제 부문에 2년 연속 선정됐다고 18일 밝혔다.

스자디리는 유명 여행 관련 월간지인 ‘트래플 플러스 레저’의 중국판으로 지난해부터 ‘차이나 트래블 어워드'를 시상하고 있다. 여행업계 인사들로 구성된 전문 심사단 1차 심사와 중국 네티즌을 대상으로 한 2차 온라인 투표를 진행해 우수 항공사와 호텔, 관광지를 선정한다.

올해 중국인이 가장 선호하는 항공사 부문에는 대한항공, 싱가포르항공 등 외국항공사 10개사와 중국동방항공과 중국국제항공 2개 국내 항공사가 각각 선정됐다.

대한항공은 차세대 명품 좌석과 최첨단 개인형 주문형 비디오·오디오(AVOD) 시스템 도입과 스케줄의 편리성, 다양한 노선망 등 전 부문에서 높은 평가를 받았다.

대한항공은 27개 중국 노선을 운항 중인 중국 최다노선 운항 외국항공사로 중국 승객 편의 확대를 위해 다양한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특히 중국을 출발해 인천공항을 거쳐 미주, 구주, 대양주 지역으로 환승하는 중국 고객들을 위해 중국인 승무원을 배치하는 한편 인천공항 환승 지역에 중국어 안내판 등 중국어 서비스를 제공해 의사소통에 문제가 없도록 배려하고 있다. 또 인천공항에서 출발하는 중국 고객들을 위해 중국노선 전용 수속 카운터도 운영한다.

대한항공은 올해 초 ‘글로벌 트래블러 테스티드 어워드’ 에서 ‘최고 비즈니스클래스 좌석 디자인’ 과 ‘최고 공항 직원 서비스’를 수상했으며 중국 여행전문지‘ 내셔널 지오그래픽 트래블러’가 최근 실시한 ‘2010 골드 리스트 어워드’ 설문조사에서도 '최고 항공사 톱3'로 선정됐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반도체는 한국이 압도하지만…배터리는 중국 추격 못피한다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