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엔진무상수리 끝나도 걱정없어요 '내차안심보험'

머니투데이
  • 배성민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0.11.18 13:58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동부화재 ‘프로미내차안심보험’ 출시

엔진무상수리 끝나도 걱정없어요 '내차안심보험'
DB손해보험 차트

MTIR sponsor

동부화재 (64,000원 ▼500 -0.78%)는 18일부터 자동차 무상보증서비스 기간이 끝난 후 발생하는 엔진 등의 고장수리비용을 보상해 주는 ‘프로미내차안심보험’을 판매한다.

이 상품은 자동차보험에서 담보할 수 없는 엔진과 트랜스미션에 대한 고장수리비용에 대해 연간 500만원(1회 사고당 200만원)까지 보상하며, 가입대상은 국내 5개사 차종으로 2,000cc급 쏘나타 차량의 경우 연간 보험료는 15만원 수준이다.

프로미내차안심보험은 자동차 연장보증보험(Auto Extended Warranty) 상품으로 이미 미국이나 유럽 등지에서 차량 구입 시부터 가입이 보편화되어 있지만, 국내에선 설계사나 대리점을 통해 판매하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동부화재 관계자는 “이 상품 출시로 차량관리에 익숙하지 않은 여성 및 노령운전자에게 도움을 줄 뿐만 아니라 중고차에 대해서도 안심하고 운행할 수 있게 됐다”고 말했다.

주요 보장내용과 특징을 보면 프로미내차안심보험의 가입대상은 수입차를 제외한 국내 5개사(현대, 기아, GM대우, 르노삼성, 쌍용) 차종으로, 보장하는 부품은 자동차의 핵심부품인 엔진과 트랜스미션 본체 부품(일부 소모성 부품 제외)이다.

또 차량 고장발생시 순정부품으로의 교환과 신뢰할 수 있는 서비스 제공을 위해 일반 카센타가 아닌 전국 약 2200여개의 제조사 공식 정비센터를 중심으로 하는 동부화재 지정업체에서 수리를 담당하도록 했다.

프로미내차안심보험의 보험료는 차종 및 보장기간에 따라 최저 13만원에서부터 최고 31만원으로 책정됐다.

세부적으로 자동차가 출고된 후 9년 또는 18만km 이내까지만 보장이 가능해, 8년 또는 16만km 이내의 차량만 보험가입이 가능하며, 보장기간은 1년 또는 1만km(고급형은 2만km) 중 먼저 끝날 경우 보장이 종료된다.

한편, 동부화재는 프로미내차안심보험의 사고접수 및 보상처리를 위해 전용 콜센터(1566-1218)를 운영한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집 팔아 10억 남긴 다주택자 세금 4억 덜 낸다"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