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연평도발]"청와대 내 X자식들, 이참에 청소해야"

머니투데이
  • 박성민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VIEW 21,476
  • 2010.11.24 09:06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홍사덕 한나라당 의원, 대통령에게 잘못 진언한 靑 참모진 비난

홍사덕 한나라당 의원은 전날 북한의 연평도 폭격 후 이명박 대통령의 발언을 조율한 청와대 참모진들을 향해 원색적인 비난을 퍼부었다.

홍 의원은 24일 오전 국회에서 열린 최고중진연석회의에 참석해 "북한의 포격 직후 이명박 대통령이 '확전하지 말고 상황을 관리하라'고 만든 청와대 내 X자식들에게 한마디 하겠다"고 운을 뗀 뒤 발언을 이어갔다.

그는 "이 자들이 바로 천안함 폭침이 북한과 아무런 관련이 없다는 말을 흘려보낸 이들과 같은 사람들일 것"이라며 "대통령이 비록 시간이 지난 뒤에 '몇 배의 보복을 해야 한다'고 말했지만, 처음부터 그러한 대응을 하도록 만든 참모들은 이참에 전부 청소해야 한다"고 목소리를 높였다.

이어 "그렇게 해야만 같은 상황이 재발되는 것을 막을 수 있다"며 "안상수 대표는 이들을 반드시 해임하도록 대통령에게 꼭 건의해 달라"고 촉구했다. 아울러 "집권당이 모든 일에 설렁설렁 넘어가려는 태도를 단연코 반대 한다"고 덧붙였다.

홍 의원은 또 "총탄이 오갈 적에는 꽁무니를 빼고 평화를 구걸 하고 평시에는 공연히 큰소리치던 사람이, 어제 사건 직후에는 증시 폭락을 걱정하는 태도를 보였다"고 지적하며 "이에 반해 이스라엘은 2004년 팔레스타인과의 국지전으로 400명이 사망했지만 적 앞에 당당히 대응하는 이스라엘군의 모습을 투자자들이 신뢰, 미동도 하지 않았다"고 설명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K원전 '부활의 열쇠' 되나…스마트원전 SMR에 거는 기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머니투데이 수소대상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