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하나금융, 칼라일·KKR과 외환은행 인수 출자협상

머니투데이
  • 엄성원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0.11.24 16:30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MTIR sponsor

하나금융지주 (39,300원 ▼150 -0.38%)가 칼라일그룹과 콜버그 크래비스 로버츠(KKR) 등 외국계 사모펀드들과 외환은행 인수 자금 마련을 위한 예비 협상을 진행하고 있다고 로이터통신이 24일 전했다.

로이터통신은 정통한 소식통들을 인용, 하나금융지주가 외환은행 지분 인수를 위해 필요한 최대 4조7500억원 중 절반 이상을 조달하기 위해 칼라일, KKR 등과 접촉하고 있다고 보도했다.

하나금융지주는 이날 외환은행 주식 3억2904만2672주, 51.02%를 취득키로 했다고 공시했다. 매각대금은 4조6500억~4조7500억 사이에서 결정될 예정이며 정확한 금액은 주식매매계약(SPA) 체결 시 확정 발표할 계획이다.

로이터통신은 또 칼라일과 KKR이 출자에 합의할 경우, 외환은행 지분 최대 10%를 확보할 수 있을 것이라고 덧붙였다.

통신은 그러나 아직 협상이 예비단계이기 때문에 출자 합의 여부는 불투명하다고 말했다.

통신은 이밖에 TPG, CVC, MBK와 퍼시픽얼라이언스그룹 등과도 개별적으로 출자 협상이 진행되고 있다고 전했다.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제 1회 MT골프리더 최고위 과정 모집_220530_220613
사회안전지수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