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브래지어'만 잘 입어도 몸매가 달라진다

머니투데이
  • 최신애 인턴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VIEW 14,189
  • 2010.12.02 15:21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체형에 따른 브래지어 선택 TIP

ⓒ에블린
ⓒ에블린
란제리룩, 시스루룩 등이 유행하면서 속옷이 패션아이템으로 급부상하고 있다. 기능성을 높여 체형의 단점을 보완해주는 속옷은 물론 겉에 드러나는 옷만큼이나 화려하고 섹시한 속옷들이 쏟아져 나오고 있다.

하지만 예쁘다고 무작정 사는 것보다는 자신의 체영에 맞는 제품을 선택하는 센스가 필요하다. 어떤 속옷을 입느냐에 따라 체형 콤플렉스 보완은 물론, 없던 볼륨이 만들어지고 숨은 라인을 찾아주는 마법 같은 효과를 볼 수 있기 때문이다.

◇ 처진 가슴 - '어깨끈이 넓고, 튼튼한 소재'를 사용한 브래지어 선택

가슴이 처져 고민이라면 어깨끈이 넓은 브래지어를 선택하자. 어깨끈이 넓으면 가슴을 위쪽으로 안정감 있고 편안하게 올려 지지해 주기 때문이다. 컵의 소재는 하늘거리는 것보다는 튼튼한 소재가 좋으며, 가슴을 단단하게 받쳐주는 고중심의 1/2컵 제품이 좋다.

◇ 앞으로 돌출된 새가슴 - 저중심 브래지어

가슴 위쪽에 지방이 없고 앞으로 돌출된 모양의 '새가슴' 여성이라면 '저중심 브래지어'가 적합하다. 저중심 브래지어는 중심선이 밑쪽에 위치해 와이어 때문에 느낄 수 있는 통증을 줄일 수 있으며, 하부에 있는 지방의 볼륨을 최대한 모아 위쪽으로 올려줘 가슴 V라인 효과를 극대화시켜준다.

◇ 가슴이 크다고 편한 브래지어만 선택하면 '쳐질 수 있어요'

가슴이 큰 여성들은 브래지어 선택에 더욱 신경 써야한다. 자칫 잘못하면 전체적으로 뚱뚱한 인상을 줄 수 있기 때문이다. 특히 가슴이 크다고 무조건 편한 브래지어를 선택하면 가슴이 쳐질 수 있으므로 주의하자. 가슴을 확실하게 받쳐주며 패드가 없고 두께가 얇은 브래지어나 가슴을 전체적으로 감싸주는 풀(full)컵 제품이 적합하다.

ⓒ에블린
ⓒ에블린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테슬라·폭바 위협에도 K-배터리 "오히려 기회" 외치는 이유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머니투데이 수소대상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