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美 실업수당 청구 43만6000건...'예상 상회' (상보)

머니투데이
  • 김경원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0.12.02 22:46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미 노동부는 지난주(27일 마감 기준) 신규 실업수당 청구가 43만6000건을 기록했다고 2일(현지시간) 밝혔다.

이는 블룸버그 집계 전문가 예상치인 42만4000건을 상회하는 수치로 전주 대비 2만6000건 증가했다.

블룸버그통신은 "신규 실업수당 청구 건수가 예상보다 큰 폭으로 증가한 것은 고용시장 회복에 시간이 걸린다는 의미"라고 보도했다.

반면, 보다 변동성이 적은 지표인 4주 평균은 지난 2008년 8월 이후 최소인 43만1000건을 기록했다. 이는 전주의 43만6750건보다 소폭 감소한 수치다.

통신은 미 노동부가 내일 발표할 지난달 신규 고용건수는 14만5000건으로, 실업률은 9.6%로 추정했다.

휴 존슨 어드바이저의 휴 존슨 투자책임자(CIO)는 "고용 회복은 계속되겠지만 속도는 느릴 것"이라며 "우리는 현재 고용 회복의 초기 단계에 있다"고 말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조용히! 말 그만 하세요!"...심판이 겨우 말린 삼성 vs 공정위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머니투데이 탄소중립 아카데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