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10대그룹 시총 1년새 30% 증가…POSCO만 줄어

머니투데이
  • 정영일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0.12.06 06:00
  • 글자크기조절
  • 댓글···

MTIR sponsor

10대 그룹의 시가총액이 1년새 30% 가까이 증가했다. 올 들어 시장이 꾸준하게 상승했고, 삼성생명 (73,900원 상승1500 -2.0%) 등 굵직한 10대그룹 계열사가 상장에 성공했기 때문이다.

6일 한국거래소가 상호출자제한기업집단 중 자산총액 상위 10개 기업집단 소속 상장법인의 시가총액 및 주가등락 현황을 조사한 결과 이같이 밝혀졌다.

조사 결과에 따르면, 10대그룹 전체의 시가총액은 638조5100억원으로 지난해 연말 494조1084억원 대비 29.2%(144조4016억원) 증가했다. 10대그룹의 시가총액 비중도 54.2%로 전년말 대비 3.41%p 증가했다.

POSCO (245,000원 상승500 0.2%)그룹을 제외한 9개 그룹의 시총이 증가했다. 가장 크게 증가한 그룹은 삼성그룹으로 전년말대비 48조4936억원 증가한 247조8082조원을 기록했다. 삼성생명(19조8000억원)과 아이마켓코리아 (8,970원 상승30 0.3%)(1조765억원) 등이 상장한 효과가 컸다.

현대차 (179,500원 상승1500 -0.8%)(109조7649억원)의 시총도 전년말대비 42조2019억원 증가해 시총 증가액 2위를 차지했다. 기아차 (59,000원 상승800 -1.3%)의 주가가 156.4% 증가한 영향이 컸다. 현대중공업 (107,000원 상승4000 3.9%) 그룹도 17조2460억원 증가한 32조4920억원을 나타냈다.

POSCO 그룹은 10대 그룹 가운데서는 유일하게 시총이 줄어들었다. POSCO (245,000원 상승500 0.2%)의 주가가 전년말 61만8000원 대비 24.7% 하락한 46만5500원을 기록하며 그룹전체의 시가총액도 11조3117억원(19.37%) 하락했다.

시총 증가율 1위 그룹사는 현대중공업이 차지했다. 현대중공업 시총은 전년말대비 113.1% 증가했다. 현대차(62.5%)와 금호아시아나그룹(58.6%)도 증가율이 높았다.

10대 그룹 계열사 가운데 가장 높은 주가상승률을 기록한 것은 금호아시아나그룹의 금호석유다. 지난해 연말 2만650원에 비해 289.4% 증가한 8만400원을 기록했다.

POSCO 그룹의 삼정피앤이와 포스코캠텍의 주가도 256.1%와 188.4% 증가했다. 반면 금호산업은 42.3% 주가가 하락했고, LG하우시스와 LG생명과학도 각각 27.8%와 25.4% 주가가 빠졌다.



'동학개미군단' 봉기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