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이문세 "아이유, 앞으로 내노래 부를생각 하지마라"

머니투데이
  • OSEN 제공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0.12.24 16:47
  • 글자크기조절
  • 댓글···
이문세 "아이유, 앞으로 내노래 부를생각 하지마라"
아이유가 자신의 외모에 대한 생각을 밝혔다.

24일 MBC 라디오 '오늘 아침 이문세입니다'에는 아이유가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문세는 "다시 태어나고 싶다. 아이유와 데이트하고 싶어서"라고 인사말을 대신했다.

이어 이문세는 "이런 이야기 많이 들었겠다"고 말했고, 아이유는 "처음이다. 너무 영광이다"고 답했다.

또한 아이유는 자신의 외모에 대해 "사실 내 외모가 연예인치고는 그렇게 뛰어나다고 생각 안한다"며 "하지만 아직 어리기 때문에 성형하는 것은 겁이 난다. 그래서 화장품으로 컴플렉스를 커버하고 있다"고 밝혔다.

이날 아이유는 이문세의 '옛사랑'을 맛깔스럽게 불러 이문세의 찬사를 들었다. 이문세는 "다른 가수들이 부른 '옛사랑'을 많이 들어봤지만, 이 노래만큼은 내가 부른 버전이 제일 낫다고 생각해왔다. 그런데 오늘은 아이유에게 내 노래를 뺏기 기분이다"며 "다른 곳에서 이노래 자주 부르지 말라"고 농을 던졌다.

이문세는 다음에 같이 무대에 서자고 제의했고, 아이유 역시 흔쾌히 수락하며 방송내내 화기애애한 분위기를 이어갔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머니투데이 기업지원센터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