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中, 올해 세계 2위 경제대국 공식 선언

머니투데이
  • 조철희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0.12.27 11:17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사회과학원 세계 경제 백서 발표

중국이 올해 일본을 제치고 세계 2위의 경제대국에 등극했다고 공식 선언했다.

중국 언론에 따르면 중국 국무원 산하 싱크탱크인 중국사회과학원은 26일 세계 경제 백서를 발표하고 "올해 중국이 세계 2위의 경제대국이 됐다"고 밝혔다.

그동안 중국이 올해 일본을 앞질러 미국에 이어 세계 2위 경제대국에 올랐다는 언론 보도가 줄곧 이어졌지만 이처럼 중국 정부 기관이 이를 공식화한 것은 처음이다.

중국사회과학원은 백서에서 "2010년에는 주요 국가 간의 경제력에 변화가 나타났다"며 "중국은 국내총생산(GDP)에서 일본을 제치고 세계 2위 경제대국으로 눈부신 경제성장을 이뤘다"고 자평했다.

이와 관련, 상하이데일리는 중국은 올해 상반기 일본을 제치고 세계 2위 경제국에 등극했으며 올해 전체적으로도 이같은 순위가 오르는 방향으로 가고 있다고 설명했다.

백서는 또 "올해 중국은 기업인수 규모도 세계 2위를 기록했으며 IMF 출자 비율은 세계 3위로 부상하는 등 영향력이 높아지고 있다"고 밝혔다.

이어 "중국의 IMF 출자 비율은 영국, 프랑스, 독일을 제치고 3위를 기록했다"며 "중국은 유엔(UN) 안전보장이사회에서 중요한 역할을 하고 주요 20개국(G20)과 브릭스(BRICs) 등에 참여해 국제사회에서 발언권이 강해졌다"고 덧붙였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신도시 호재에 우르르…4.7억 남양주 땅, 40억에 팔렸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제10회 청년 기업가 대회 참여모집 (-09/30)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