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최지성 삼성電 부회장, 93억 규모 자사주 처분

머니투데이
  • 황국상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0.12.29 17:01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보유주 2만주 중 1만주 장내매도

삼성전자 차트
최지성 삼성전자 대표이사 부회장은 지난 24~29일간 세 차례에 걸쳐 삼성전자 (80,500원 상승400 -0.5%) 보유주식 1만주를 장내매도했다고 29일 공시했다.

처분 후 최 부회장이 가진 주식 수는 1만주이다. 최 부회장은 지난 24일 3000주를 주당 94만8333원에, 28일 510주를 주당 93만5039원에, 29일에는 6490주를 주당 92만4609원에 각각 처분했다.

최 부회장의 지분매도 가액은 93억원에 이른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머니투데이 수소대상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