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MB, 트위터로 새해인사 "마지막날 세번째 만남"

머니투데이
  • 박민정 인턴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0.12.31 11:22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Allet2H
ⓒ@Allet2H
이명박 대통령이 트위터로 새해 인사를 전했다.

31일 오전 11시8분 청와대 트위터에 "안녕하세요. 대통령입니다. 정말 숨가쁘게 달려온 2010년 마지막 날 여러분과 세번째 만남을 하게 되었습니다. 2011년 새해에는 더 따뜻하고 더 희망찬 사회를 함께 만들어 나가겠습니다.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라는 글을 남겼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어떤 집 살까? 최소한 이런 곳 뺍시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