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오뚜기, 정부 눈 피해 라면값 올린 비법은?

머니투데이
  • 김희정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VIEW 53,302
  • 2011.01.07 08:03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단독]납품할인율 낮춰 라면 카레 등 150여 제품 대리점가격 줄줄이 올려

MTIR sponsor

MT단독'업체는 값을 올리지 않았는데도, 저절로 식품가격이 올라간다(?)'.

최근 식품업체들이 제품 출고가를 잇달아 올리고 있는 가운데, 종합식품기업 오뚜기 (501,000원 상승1000 -0.2%)가 출고가 인상이 아닌 별도의 방법을 동원해 라면을 비롯한 150여 제품의 대리점 가격을 일제히 올려 업계의 눈총을 받고 있다.

가격인상에 대한 비판을 우려해 출고가격은 그대로 유지하면서, 대리점이나 소매점에 대량으로 납품할 때 적용해주는 할인율을 낮춰 결과적으로 제품가격을 올리는 효과를 낸 것이다.

이에 따라 오뚜기는 주력 제품인 카레, 소스, 케첩, 마요네즈 등 주요 제품은 물론이고, 특히 정부가 가격동향을 예의주시하고 있는 라면까지 별도의 잡음 없이 가격을 올리게 됐다.

◇할인율 낮추니 가격인상 안 부럽네

6일 유통업계에 따르면 오뚜기는 지난해 11월 카레부터 케찹, 마요네즈, 소스, 양념, 라면, 스프, 식용유 등 전 제품의 판매채널별 출고가 할인율을 낮췄다. 오뚜기는 지난해 11월 말 대리점과 도매상에 가격조정 공문을 발송해 출고가를 할인해 제품별로 최대 40%이상 비싸진 조정가격을 통보했다.

지점에서 대리점, 또는 대리점에서 슈퍼 등에 적용하는 출고가의 할인율을 낮추면 그만큼 소매점의 제품 구입단가가 비싸져 소비자 판매가격도 결과적으로 올라가게 된다.

오뚜기 '찹살호떡믹스 540g'은 대리점 판매가격이 43%이상 올라 3158원으로 조정됐다. '백세카레 100g'도 25%이상 올라 2500원이 됐다. '돈까스 소스 475g'를 비롯해 소스류도 할인율 인하로 8%이상 대리점 판매가격이 올랐다. '옥수수유 0.9L' 역시 5%이상 올라 3250원으로 조정됐다. 아이들이 좋아하는 '뿌셔뿌셔 90g'도 530원으로 17%이상 올랐다.

오뚜기가 할인율을 낮춰 대리점 판매가격이 오른 종목은 무려 150여종에 달한다. 특히 오는 13일 정부가 물가안정 대책을 발표하기로 한 가운데, 정부의 물가관리 대상인 라면까지 가격을 올렸다.

◇라면할인율 인하… 라면값 '나홀로 인상'

오뚜기 관계자는 "슈퍼에서 라면의 출고가 할인율은 기존의 평균 9%에서 7%로, 최근 2%포인트 낮아졌다"며 "소매점들의 가격인상요인으로 작용하는 것은 사실"이라고 밝혔다.

오뚜기가 할인율을 조정해 가격이 올라간 라면은 40종이다. '진라면 종이용기 110g'(12입/박스 기준)의 대리점 판가는 730원으로 최소 46%나 올랐다. '보들보들 치즈라면 111g'도 8%이상 올라 650원이 됐다.

다른 라면업체들이 원가부담으로 출고가를 인상하지 못해 발을 구르고 있지만 할인율을 조정해서라도 가격을 올린 경우는 오뚜기가 유일하다.

오뚜기는 지난 12월 말에는 아예 당면과 케찹, 마요네즈의 출고가를 인상해 소비자판매가격이 10% 가량 올라가기도 했다. 소매업체들은 지금부터가 본격적인 가격인상의 시작이라고 입을 모은다.

한 소매업체 관계자는 "오뚜기 영업 담당자가 찾아와 새해부터 할인율이 줄어 컵라면 제품군의 가격을 개당 50원정도 인상한다고 했다"며 "매입가격이 농심이랑 20원밖에 차이가 안 나게 돼 아예 농심으로 갈아탈까 고민 중"이라고 밝혔다.

서울 용산구 후암동의 한 슈퍼마켓 관계자는 "아직 소매점으로 가격인상 공문이 오진 않았지만 가격인상은 기정사실"이라며 "다음 달부터는 오른 가격이 적용되지 않겠냐"고 말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이재용·최태원도 떤다…올해도 국정 빠지고 기업만 남은 국감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제10회 청년 기업가 대회 참여모집 (-09/30)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