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강남권 보금자리 생애최초 특별공급 38대 1 기록

머니투데이
  • 이군호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1.01.26 00:42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서울 강남권 보금자리주택의 인기가 생애최초 특별공급에도 이어졌다.

한국토지주택공사(LH)는 24~25일 2일간 서울 강남 세곡과 서초 우면 보금자리 본청약 중 생애최초 특별공급을 접수받은 결과 153가구 모집에 5854명이 몰려 38대 1의 경쟁률을 기록했다고 밝혔다.

강남 세곡지구는 63가구 모집에 3155명이 신청해 50대 1, 서초 우면지구는 90가구 모집에 2699명이 몰려 30대 1의 경쟁률을 기록했다. 앞서 신청을 받은 신혼부부와 3자녀 특별공급은 각각 54대 1, 9.5대 1의 경쟁률로 마감됐다. 노부모 부양 특별공급은 13대 1이었다.

26일에는 기관추천 특별공급을 접수하며 27일에는 일반공급 1순위 중 '무주택 세대주 5년 이상, 납입 인정금액 1000만원 이상' 대상으로 본청약을 받는다. 28일에는 일반공급 1순위 전체, 31일에는 일반공급 2순위 및 3순위 대상으로 접수를 받을 예정이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이자만 年130만원 더낸다…벼락거지 피하려던 영끌족 비명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