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일본 힘내라” 송백경 발언 논란, 뒤늦은 수습

머니투데이
  • 김예현 인턴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VIEW 10,741
  • 2011.01.26 10:29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송백경 트위터
↑송백경 트위터
가수 송백경이 25일 아시안컵 준결승 한일전 중계 직후 일본어로 일본을 응원하는 글을 올려 구설수에 올랐다. 현재 해당글은 삭제돼 누리꾼들의 비난을 수습하려는 것으로 보인다.

문제의 트위터 글은 “오늘의 시합 대단했다. 일본 끝까지 노력해! 동북아시아의 프라이드를 지킬 수 있다! 분하지만, 다음번에 또 하자구! 웃음”, “오늘의 일본 정말로 강했다. 다음번의 대전에서는 박(지성) 없는 새로운 한국이 기다려 있어!” 등으로, 일본 응원글을 올리는 것은 시기상으로나 정서상으로 적절치 못했다는 것이다.

↑일본 응원글을 올린 후 쏟아지는 비난에 댓글을 단 송백경
↑일본 응원글을 올린 후 쏟아지는 비난에 댓글을 단 송백경
송백경은 누리꾼들의 비난이 거세지자 “일본에 사는 내 친구들에게 일본말로 몇 자 적은 것이 아니꼽나?”, “너님 혼자 나라 사랑하는 척 하지 마세요. 역사 교육이랑 스포츠랑 뭔 상관임?”라고 말했다가 끝내 “한국을 응원하려 한 것”이라며 해당글을 모두 지웠다.

누리꾼들 중에서는 “너무 민감하게 반응하지 말자”는 이들도 있었으나, “분위기를 봐서 말 좀 하지”라며 눈살을 찌푸리는 이들도 적지 않았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반도체 심장'부터 찾은 尹-바이든…기술동맹 시대 열린다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