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기아차 신형 모닝 1호차 주인공은 누구?

머니투데이
  • 최인웅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1.01.26 11:21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첼리스트 전경원 씨

↑신형 모닝 1호차 주인공 첼리스트 전경원 씨(35세)
↑신형 모닝 1호차 주인공 첼리스트 전경원 씨(35세)
기아차 (87,600원 상승1500 -1.7%) 신형 모닝의 1호차 주인공이 탄생했다.

26일 기아차는 서울 국내영업본부에서 신형 모닝 1호차 전달식을 갖고 본격 출고에 들어갔다고 밝혔다.

신형 모닝 1호차 행운의 주인공은 첼리스트 전경원 씨(35세)로 기아차는 사전 계약 고객 중 추첨을 통해 1호차 주인공을 선정했으며, 이날 모닝 1호차와 함께 1000ℓ 주유권을 증정했다.

현재 서울솔리스트 첼로앙상블에서 첼로수석으로, 전주대 등에서 강사로 활약하고 있는 첼리스트 전경원 씨는 "평소 연습실과 집을 오가는 것은 물론, 각종 연주회와 강의로 이동 거리가 상당해 우수한 성능과 경제성을 지닌 차를 찾다가 모닝을 보고 한 눈에 반해 구입을 결정했다"며 "모닝의 1호차 주인공이 되어 영광이고, 앞으로 주변 사람들에게 모닝의 매력을 널리 알리겠다"고 소감을 전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바이든 '땡큐'의 이면…"잘못하면 日처럼" 경고등 켜진 삼성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머니투데이 수소대상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