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대만 혼하이, 中에 1.4억불 투자… 아이폰 증산?

머니투데이
  • 송선옥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1.01.26 15:33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임금절감 노력 일환" 추가 1.4억불 투자 태양전지 업체 지분인수

대만 전자업체 혼하이가 중국에 1억4452만달러를 투자, 휴대폰과 태블릿기기 생산을 늘릴 방침이다.

혼하이 계열사 폭스콘은 아이폰 아이패드 등 애플의 제품을 위탁생산하고 있다.

대만 혼하이, 中에 1.4억불 투자… 아이폰 증산?
25일(현지시간) 마켓워치에 따르면 혼하이는 성명에서 이사회가 중국 스촨 지역의 태블릿 생산시설에 4900만달러, 휴대폰 생산시설에 494만달러의 투자계획을 승인했다. 혼하이는 이와 함께 장쑤성 지역의 휴대폰 생산시설에 529만달러를 투자할 예정이다.

또 이사회는 3529만달러를 투입, 새로운 휴대폰 공장에 투자하기로 했으며 광시성에 5000만달러를 들여 네트워크 커뮤니케이션 설비공장을 세우기로 했다.

다이와증권의 캘빈 후앙 애널리스트는 이번 투자확대가 태블릿PC와 스마트폰의 강한 수요를 의미한다고 설명했다.

후앙 애널리스트는 “소비자들이 기기의 안정적인 공급을 위해서라면 돈을 더 낼 용의가 있다는 사실이 수익성 개선으로 이어질 것”이라며 “또 임금인상이 잇따르고 있는 중국에서 임금을 깎을 수 있는 곳으로 공장시설을 옮기기 위한 노력의 일환”이라고 평가했다.

한편 이와 별개로 혼하이는 1억3900만달러를 투자해 태양전지 업체 ‘이톤 솔라테크’의 지분 36.77%를 인수할 계획이다. 빠르게 성장하고 있는 재생에너지 분야를 확대해 고수익을 꾀하겠다는 계산이다.

업계에서는 이번 재생에너지 분야 확대가 장기적 성장에 긍정적이지만 향후 몇 년간 매출기여도는 낮을 것으로 보고 있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머니투데이 수소대상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