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車보험료가 중형차값? 벤츠 스포츠카

머니투데이
  • 배성민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VIEW 16,423
  • 2011.01.27 10:50
  • 글자크기조절
  • 댓글···
국내에서 자동차보험료가 가장 비싼 차량은 뭘까. 답은 벤츠 차종의 스포츠카였다.

27일 삼성화재, 현대해상, 동부화재, LIG손해보험, 메리츠화재 등 국내 5대 손해보험사에 따르면 해당사가 보유한 자동차보험료 물건 중 보험료가 가장 비싼 것은 2500만원이 넘었다.

車보험료가 중형차값? 벤츠 스포츠카
이는 삼성화재가 보유한 '벤츠 SLR 멕라렌 로드스터' 차량(위 사진)으로, 연 보험료가 2556만원이다. 중형차 1대 가격을 매년 자동차보험료로 내는 셈이다.

이어 '페라리 F430 스파이더' 차량의 보험료가 2022만원으로 뒤를 이었다. 두 차량 모두 초고가 스포츠카다.

차량가액이 가장 비싼 것은 LIG손해보험이 보유한 '마이바흐 62 제플린'으로 무려 8억원에 달했다. 삼성화재의 '롤스로이스 팬텀'도 차량가액이 7억3000만원대였다.

車보험료가 중형차값? 벤츠 스포츠카
하지만 '마이바흐 62 제플린'(위 사진)의 보험료는 887만원으로 '벤츠 SLR 멕라렌 로드스터'의 3분의 1가량에 불과했다. 이는 스포츠카가 사고 위험이 높은 차량으로 인식돼 보험료가 승용차보다 훨씬 비싸기 때문이다.

마이바흐는 이건희 삼성 회장과 배우 배용준씨 등이 타는 차로 알려져 있고 차량가액은 7억5000만원 이상에 달하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한편 외국인들이 해외에서 직접 들여온 차량에 대해서 자동차보험을 많이 가입하고 있는 차티스의 경우 가장 보험료가 비싼 차량은 BMW 7S로 보험료가 550만원대에 달했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머니투데이 기업지원센터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