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스마트TV가 설 풍속도 바꿀까

머니투데이
  • 성연광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1.02.03 09:00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윷놀이 대신 온라인 게임, TV로 세배

↑삼성 스마트TV
↑삼성 스마트TV
긴 설 연휴, 스마트TV가 있다면 그 기능을 제대로 활용해보자.

스마트TV란 방송 시청 외에 유튜브, 날씨, 뉴스 등 인터넷 콘텐츠나 영화 스트리밍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고, 스마트폰처럼 앱스토어에서 게임을 비롯한 다양한 프로그램을 내려받아 즐길 수 있는 TV를 말한다. 페이스북과 트위터 등도 실시간 이용할 수 있다.

별도의 셋톱박스나 월 이용료 부담없이 랜(LAN)선을 연결하는 것으로 게임과 영화 등 다양한 콘텐츠를 접할 수 있다는 점에서 기존 IPTV와 다르다.

스마트TV를 즐기려면 먼저 스마트TV 기능이 지원되는 지 확인 해야 한다. 삼성전자의 경우, 지난해부터 출시된 중고급형 TV신제품 기종에, LG전자는 지난달부터 출시한 LED TV 신제품부터 스마트TV 기능을 각각 지원한다. 아직까지 스마트TV용 프로그램은 그다지 많지 않은 편. 하지만 올해 스마트TV 시장경쟁이 본격화되면서 알찬 앱들이 나오고 있다.

◇온가족이 TV 게임 한판?= 온가족이 여유롭게 한자리에 모이는 연휴 저녁. 가족끼리 대화면 TV를 통해 게임을 즐겨보는 것도 쏠쏠한 재미다. TV 앱스토어에 다양한 게임을 내려받아 즐길 수 있게 되면서 이제 '보는 TV'가 아닌 '즐기는 TV'로 진화된 것.

삼성 스마트TV 앱 중에는 TV로 여럿이 함께 즐길 수 있는 볼링게임 '다이내믹 볼링'과 총 8가지의 색상의 처즐(chuzzle)을 색깔별로 맞추어 터뜨리는 '처즐', 1부터 9까지 숫자를 가로와 세로에 한번씩 나오게 배치하는 '스토크' 등이 인기를 끌고 있다.

온가족이 노래솜씨를 뽐낼 수 있는 '패밀리 밴드'도 가족간 화목한 분위기를 즐기는데 제격이다.

리모콘에 있는 1~9의 숫자를 눌러 두더지를 잡는 게임인 '히트 더 모레(Hit The Mole)'는 누구나 손쉽게 사용할 수 있고 순발력과 집중력을 키울 수 있어 집에 놀러 온 친척들도 남녀노소 즐길 수 있다.

주사위 미션게임인 '패밀리 다이스'도 가족들이 함께 즐길 수 있는 게임이다. 주사위를 이용해 나온 결과에 따라 칸을 이동해 먼저 골인 지점에 도착하는 사람이 우승자가 되는 게임이다. 가족 4명이 각자의 캐릭터를 선택해 함께 즐길 수 있고, 혼자일 경우에는 TV와 대결할 수도 있다.

LG TV용 앱스토어에서는 각도와 파워 타이밍을 맞춰 움직이는 과녁에 화살을 쏘는 '화살쏘기' 게임이 인기다. 또 TV를 통해 카드를 선택하고 타로카드의 의미와 해석 등 다양한 정보를 확인할 수 있는 '타로 게임'은 온가족이 모여 한해 운세를 점쳐보는 재미가 쏠쏠하다. 이밖에 2개의 그림에서 다른 부분을 찾는 '틀림그림 찾기'도 있다.

◇거실을 '가족 영화관'으로= 스마트 TV의 킬러 애플리케이션은 단연 영화 콘텐츠다. 예전에는 사람들이 붐비는 영화관을 찾거나 DVD방에서 DVD를 대여해 인기영화를 봤지만 이제 간편하게 스마트TV로 최신영화를 다운받을 수 있다.

무엇보다 극장을 가는 것보다 훨씬 경제적이다. 최신영화냐 과거 영화냐에 따라 500원~3500원 사이다. 무료로 제공되는 영화 콘텐츠도 제법 있다. 다만 영화 콘텐츠는 현재 삼성 스마트TV에서만 서비스되고, LG 스마트TV는 향후에 서비스가 추가될 예정이다.

이외에 스마트TV로 KBS, SBS 등 방송 콘텐츠 다시보기 서비스와 한국프로야구(KBO) 명장면(LG전자) 동영상도 볼 수 있다.

◇멀리 떨어진 가족과 TV로 화상통화= 잘 뚫린 고속도로와 KTX, 비행기 등 마음만 먹으면 아무리 멀리 사는 부모님이라도 반나절이면 만날 수 있는 세상이다. 하지만 자주 찾아 뵙지 못하는 자녀들의 죄송스런 마음을 이제 스마트 TV가 덜어준다.

삼성 스마트 TV를 이용하면 자주 찾지 못하는 부모님께 안부를 묻거나 손자, 손녀가 뛰노는 모습도 보여드릴 수 있다. 온가족이 삼성 스마트TV 앞에 모여 '스카이프' 앱에 접속하면 부모님과 마주 앉아 얘기하 듯 안부를 주고받을 수 있다. 단 상대방도 스카이프 서비스를 이용해야한다.

또 싸이월드 사진첩 기능을 이용해 함께 모인 가족끼리 TV 화면을 통해 추억을 되짚어보는 것도 또다른 스마트TV만의 매력이다.

이외에 어린이들을 위한 콘텐츠도 다양하다. 고흐의 해바라기, 레오나르도 다빈치의 모나리자 등 엄마와 아이가 함께 볼 수 있는 친근한 명화 10선을 선정해 감상할 수 있는 '아이에게 보여주고 싶은 명화(삼성)'나 단계별로 색칠하는 게임인 '색칠공부(LG)'가 대표적이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