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가인, 짙은 아이라인 덕에 화장품CF 발탁 "심봤다"

스타뉴스
  • 김수진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VIEW 15,877
  • 2011.02.03 13:03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가인, 짙은 아이라인 덕에 화장품CF  발탁 "심봤다"
브라운아이드 걸스 멤버 가인이 팀에 대한 애정을 과시했다.

가인은 2일 오후 방송된 MBC 설특집 '황금어장'의 '라디오 스타' 코너에 출연해 소속사와의 계약에 관해 솔직한 심경을 밝혔다.

가인은 브라운아이드 걸스 재계약과 관련된 진행자들의 질문에 "계약이 만료가 됐다"고 밝히며 "아직 재계약을 한 상태는 아니다"고 밝혔다.

그는 이어 "사실 다른 기획사에서 연락도 온다"면서 "하지만 나는 브라운 아이드 걸스가 오래 지속됐으면 좋겠다. 재계약 할 것이다"고 말해 팀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가인은 이 자리에서 '연기활동을 병행하며 변했다'는 일부 지적에 대해 "멤버 각자 활동을 하기 때문에 언니들이 그렇게 느낄 수도 있다. 또 내가 영화에 출연할 당시 언니들이 굉장히 바빴다"고 쿨하게 답했다.

가인은 또 이날 방송에서 짙은 눈화장 덕에 화장품CF 모델로 발탁, 조만간 CF가 공개될 것이라는 소식도 함께 전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트럼프 못지않은 바이든…中 때리는 美 '발톱' 꺼냈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머니투데이 탄소중립 아카데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