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사진]미소짓는 석 선장 "좋아서···"

머니투데이
  • 변휘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VIEW 16,222
  • 2011.02.03 13:14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아주대병원 제공
ⓒ아주대병원 제공
삼호주얼리호 석해균 선장이 3일 오전 10시쯤 의식을 회복했다. 아주대 병원 관계자는 "왜 웃으시냐는 유희석 병원장의 물음에 석 선장은 '좋아서'라고 답했다"고 전했다. 이 말은 의식을 회복한 석 선장의 첫 번째 말이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건강했던 경찰남편, 교차접종 사흘만에 심장이 멈췄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