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팝아트 거장 '키스 헤링'이 LG폰에 뭘 그렸나?

머니투데이
  • 조성훈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VIEW 6,918
  • 2011.02.10 11:00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LG전자(대표 구본준)가 팝아트의 거장 ‘키스 해링(Keith Haring)’과 손잡고 새로운 스마트폰 스타일을 선보인다.

LG전자 모델이 팝아트의 거장 '키스해링'의 디자인을 적용한 LG전자 '옵티머스 블랙'스마트폰을 소개하고 있다. 이 디자인은 14일부터 17일까지 스페인 바르셀로나에서 열리는 '모바일 월드 콩그레스 2011' 전시회를 통해 전시된다. <br />
LG전자 모델이 팝아트의 거장 '키스해링'의 디자인을 적용한 LG전자 '옵티머스 블랙'스마트폰을 소개하고 있다. 이 디자인은 14일부터 17일까지 스페인 바르셀로나에서 열리는 '모바일 월드 콩그레스 2011' 전시회를 통해 전시된다.
LG전자 (166,500원 상승2500 1.5%)는 14일부터 17일까지 스페인 바르셀로나에서 열리는 ‘모바일 월드 콩그레스(MWC) 2011’에서 ‘옵티머스 블랙 키스해링 에디션(사진)’을 공개한다고 10일 밝혔다.

키스헤링은 예술가이자 사회활동가로 80년대 이른바 거리문화(Street culture) 에 매료된 젊은 예술가 집단 중 가장 잘 알려져 있다. AIDS환자로 투병하면서도 '키스 해링 재단’ 을 설립해 AIDS 관련 단체에 지원금과 이미지를 제공하고 있다.

키스헤링은 옵티머스 블랙(Optimus Black)의 뒷면 케이스에 자신의 재치 넘치는 이미지들을 실었다. 이번 MWC에서 5종의 디자인을 선보이며, 2개를 최종 선정해 출시할 예정이다.

키스 해링의 작품은 간결한 선과 강렬한 원색에 역동적인 표현으로 대중적 인기를 얻고 있다. 앞서 지난 2008년에도 LG휴대폰의 배경화면 이미지로 활용된 바 있다.

한편 옵티머스 블랙은 LG스마트폰의 야심작으로 밝기와 절전 성능을 대폭 개선한 ‘노바(NOVA,新星)’ LCD 디스플레이를 탑재, 업계 최초로 700니트(nit, 휘도 단위)의 밝은 화질을 구현했고 야외 시인성도 탁월하다.

측면 두께가 6밀리미터(mm), 가장 두꺼운 부분도 9.2mm에 불과하고, 무게도 109그램으로 경량이다.

LG전자 MC(Mobile Communications)사업본부장 박종석 부사장은 "기존 스마트폰과 차별화된 디자인과 가치를 제공하기 위해 새로운 시도를 지속하는 등 트렌드를 주도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7만전자' 되자 또 파운드리 분사설...삼성 반도체의 고민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머니투데이 탄소중립 아카데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