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밸런타인데이 소개팅, 애프터 받고 싶니?

머니투데이
  • 백송이 인턴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1.02.10 15:05
  • 글자크기조절
  • 댓글···
밸런타인데이 소개팅, 애프터 받고 싶니?
초콜릿을 건네며 사랑을 고백하는 날, 밸런타인데이가 얼마 남지 않았다.

솔로들에겐 새롭게 사랑을 시작하는 기회가 되기도 하고, 연인들에게는 사랑을 확인할 수 있는 날이기도 하다. 그저 매출을 올리기 위한 업계의 전략적 상술이라 말하기도 하지만, 남녀를 불문하고 마음이 부쩍 설레는 날임에는 틀림없다.

밸런타인데이와 봄을 맞이하는 2월, 3월이야 말로 소개팅의 계절이라고 해도 과언이 아니다.
소개팅에서 첫 대면 시 첫인상은 외모 못지않게 중요하다. 외모가 뛰어나지 않더라도 상대방에게 좋은 인상을 주고 온다면 애프터 신청으로 이어질 확률이 높다. 그렇다면 소개팅 자리에서 호감남녀가 될 수 있는 방법에는 무엇이 있을까.

◇어색한 침묵은 NO! 끊임없이 오고가는 대화의 기술은?

처음 만나는 자리에서 자연스럽게 대화를 이끌어가는 것은 상대방의 호감을 얻을 수 있는 좋은 방법 중 하나다. 첫인상에 자신이 없는 사람들에게도 충분히 매력적으로 보일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한다. 공통의 관심분야에서부터 시작해서 자연스럽게 대화를 이끌어 나가자. 또 단답형으로 끝나는 질문은 금물이다.

무엇보다 가장 중요한 것은 바로 호응과 맞장구다. 적절한 호응과 맞장구는 대화시 상대방의 호감을 살 수 있으며 편안하게 대화를 이끌어 나갈 수 있다.

◇호감 가는 패션은 따로 있다, 소개팅에 어울리는 패션스타일링은?

옷차림 또한 외모 못지않게 그 사람의 호감도를 결정짓는 중요 요소이다. 자신을 가장 잘 표현할 수 있는 옷차림이 최선의 선택이겠지만 과도하거나 무성의한 옷차림은 자칫 상대방에게 불쾌감을 줄 수도 있으니 주의하자.

한 결혼정보업체의 조사에 따르면 소개팅 시 남성들의 경우 여성스러운 분위기의 원피스나 자연스러운 느낌의 세미정장을 선호하며, 여성들의 경우에는 세련된 느낌을 주는 세미정장이나 재킷하나만으로도 멋을 낼 수 있는 캐주얼 정장 패션을 선호한다고 한다.

소개팅의 성공여부는 단순히 외모로만 판가름 되는 것이 아니다. 이밖에 상냥한 미소, 매너 있는 행동, 재치 있는 유머로 상대방의 마음을 자연스럽게 움직이는 것이 중요하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머니투데이 기업지원센터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