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이재오 "골리앗이 여자라는 말은 없다"

머니투데이
  • 뉴시스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1.02.11 09:35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이재오 "골리앗이 여자라는 말은 없다"
이재오 특임장관은 10일 "골리앗 장군이 여자(박근혜)라는 말은 없다"고 말했다.

이 장관은 이날 오전 MBC 라디오 '손석희의 시선집중'과의 인터뷰에서 전날 자신이 트위터에 언급한 '골리앗이' 한나라당 박근혜 전 대표를 지칭하는 것 아니냐는 질문을 이같이 피해갔다.

그는 자신의 트위터 '개헌단상17'을 통해 "나는 다윗이고 나의 상대는 골리앗"이라며 "나는 개헌을 위해 가장 강력한 상대와 맞서겠다"고 말했었다.

이 장관은 "박 전 대표도 4년 중임제가 소신이라고 말하고 있으니 개헌 자체를 반대하는 것은 아니지 않느냐"며 "나도 성경을 여러번 읽어봤지만 골리앗이 여자라는 말은 없다"고 설명했다.

이어 "개헌을 추진하는 사람이 다윗인 형국에 놓여있고 개헌을 반대하는 장벽은 골리앗 장군처럼 다가오고 있으니 그것을 표현한 것"이라며"(트위터의) 개헌단상이 나가다보면 골리앗이 누군가가 나오게 돼있다"고 여운을 남겼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머니투데이 수소대상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