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포토]아저씨 '2:8 가르마'도 살리는 스타④원빈

머니투데이
  • 최신애 인턴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VIEW 11,877
  • 2011.02.14 09:19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 (사진= 크리스·크리스티 제공)
↑ (사진= 크리스·크리스티 제공)
'2:8 가르마'도 이들이 하면 다르다?

최근 '아저씨 머리'로 일컬어지는 2:8 헤어스타일을 한 스타들이 부쩍 많아졌다. 2:8 헤어스타일은 가르마의 비율을 2:8로 나누는 스타일로, 과거 촌스러운 캐릭터를 표현할 때 자주 사용되던 스타일이다.

하지만 이러한 2:8 가르마마저 멋지게 소화하는 이들이 있어 눈길을 끈다. 촌스러움의 극치인 2:8 가르마도 이들의 머리에 얹어지면 빛을 발하고 만다. 이에 해당하는 스타는 최근 '쌍빈'으로 불리고 있는 배우 원빈과 현빈, 배우 공유, 그룹 '2PM'의 닉쿤과 '인피니트'의 성종이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조용히! 말 그만 하세요!"...심판이 겨우 말린 삼성 vs 공정위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머니투데이 탄소중립 아카데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