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넥센타이어, 12년 연속 '첫 주총' 기록 이어가

머니투데이
  • 김보형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1.02.14 10:22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넥센타이어가 14일 오전 경남 양산시 유산동 본사에서 제 53기 주주총회를 개최하고 12년 연속 최초주총 개최 기록을 이어갔다.
↑넥센타이어가 14일 오전 경남 양산시 유산동 본사에서 제 53기 주주총회를 개최하고 12년 연속 최초주총 개최 기록을 이어갔다.
넥센타이어가 12년 연속으로 그 해 첫 주주총회를 개최하는 기록을 세웠다.

넥센타이어 (8,560원 상승130 1.5%)는 14일 오전 9시 경남 양산시 유산동 본사에서 제53기 주주총회를 열고 12월 결산법인 가운데 12년 연속 첫 주총 기록을 이어갔다.

넥센타이어는 이날 2010년 매출이 전년 보다 11.8% 증가한 1조803억원으로 처음 1조원을 돌파했으며 영업이익 1018억원, 경상이익 973억원 등 안정적인 수익을 달성했다고 밝혔다.

회사측은 "지난해 환율하락과 원부재료 급등 등 여러 악재가 있음에도 내수판매 증가와 해외시장 판매호조 등에 힘입어 사상최대의 매출실적을 기록했다"고 설명했다.

내수부문은 신차용 타이어(OE) 시장에서 전년 동기 대비 63% 증가한 상승세를 기록했으며 교체용 타이어(RE) 시장은 전년 대비 32%의 높은 신장세를 기록했다. 같은 기간 수출부문도 전년 대비 4% 증가를 기록 실적 상승세에 힘을 보탰다.

넥센타이어는 또 액면가 500원 기준 보통주 45원(9%) 우선주 50원(10%)의 현금배당을 결의해 2000년 넥센타이어로 사명 변경 후 12년 연속 현금배당을 실시했다,

이현봉 넥센타이어 부회장은 “지난 한 해 동안 각 지역별로 차별화 된 마케팅 전략과 유통망 확충, 과감한 스포츠마케팅 활동 등으로 넥센브랜드가 고객의 큰 사랑을 받았다”며 “올해도 향상된 브랜드력을 통해 완성차업체에 대한 공급확대와 내수 및 수출시장의 호조세를 계속 이어가 양적 질적으로 모두 성장하는 한 해가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카카오 대신 삼전 샀는데…8만원도 위태, 속타는 개미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머니투데이 수소대상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