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현빈, 1박2일, 연예인 몸값.. 주간 연예가 핫이슈5

  • 최지호 MTN PD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VIEW 6,065
  • 2011.02.21 11:04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MTN 스타뉴스 플러스]

지난 한주동안 네티즌들의 관심을 받은 연예가 뉴스는 무엇일까요?



먼저, 5위입니다.

‘현빈앓이’ 열풍이 대한민국을 넘어 베를린까지 퍼져나갈 것 같습니다.

지난 10일 열린, 베를린 영화제에 현빈씨의 영화<만추>와 <사랑한다. 사랑하지 않는다>, 두 편이 초청받았습니다.

영화<만추>는 포럼부분에 초청을 받았고, <사랑한다. 사랑하지 않는다>는 장편경쟁부분에 포함되어 남우주연상 후보에까지 이름을 올렸습니다.

두 편의 영화를 들고, 베를린으로 향한 현빈씨, 출국하기 전 공항에서는 사회지도층의 패션센스를 보여주기도 했는데요. 1000만원에 호가하는 패션이었다고 하죠?

이번 일정은 군에 입대하기 전 현빈씨의 마지막 행사라고 합니다. 그래서 미리 병무청에 허락까지 맡아 놓고 떠났다고 하는데요.

요즘 방송 안. 밖으로 매력적인 모습을 보여주고 있는 현빈씨, 베를린에서도 멋지게 한국영화의 위상을 높이고, 돌아오세요!

지난주에 이어 이번 주까지 연예가를 떠들썩하게 했던 만능엔터테이너 이승기씨의 예능 하차설 논란이 이번 주에도 계속되었습니다.

지난 9일, 이승기씨는 일본 진출을 위해 ‘1박2일’에서 하차한다고 밝혔는데요. 이 소식을 접한 많은 팬들은 충격에 빠졌고, 1박2일의 제작진들은 끊임없이 그의 하차를 만류했습니다.

그 노력이 빛을 발한 것일까요?

‘1박2일’ 제작진들과 소속사는 조율 끝에 새로운 멤버가 들어와 프로그램이 자리를 잡을 때까지 이승기씨의 모습을 볼 수 있게 되었는데요.

이밖에도 승기씨는 홍자매의 차기작 <애정의 발견>에도 출연을 예정이라고 합니다.

일본 진출하랴 예능하랴 드라마하랴.. 바쁜 승기씨 건강챙겨가면서 활동하세요~

해결 된 듯해 보였던 ‘카라사태’ 논란이 다시 수면 위에 올랐습니다.

한승연양의 아버지가 일본 방송과의 가진, 인터뷰 내용 때문인데요.

지난 15일, 후지TV‘슈퍼뉴스’에서 한승연양의 아버지 한종칠씨는 리더가 책임감 없게 행동해 소속사 간의 소통이 잘 되지 않아 일이 벌어졌다며 리더인 박규리양을 ‘카라사태’ 책임자로 지목했습니다.

카라 측에서 특정멤버를 사태의 원인으로 지목한 상황, 받아들이는 팬들을 당혹스러울 수 밖에 없는데요.

또한, 지난 14일, 카라의 세멤버 한승연, 정니콜, 강지영 양은 소속사를 상태로 계약 부족재확인 청구소송을 제기했습니다.

계속되는 진실공방.더 이상 팬들에게는 불편한 소식은 전해오지 않았으면 좋겠습니다.

인기 프로듀서인 박진영씨가 작곡한 드라마 주제곡이 요즘, 표절시비로 시끄럽습니다. 작곡가 김신일씨가 박진영씨가 자신의 곡을 베꼈다고 주장하고 나섰는데요.

문제의 곡은 바로 드라마<드림하이>에 삽입된 곡인‘섬데이’.

발표되자 마다 인터넷에서는 2005년에 나온 애쉬의 ‘내 남자에게’와 비슷하다는 글이 올라오기도 했습니다.

이 곡을 작곡한 김신일씨도 두 곡의 후렴구의 코드가 동일하거나 유사하고 편곡과 곡 구성도 비슷하다고 문제 제기를 했는데요.

문제의 두곡, 한번 들어볼까요? 먼저 박진영씨의 ‘섬데이’입니다. 다음 김씨가 작곡한 ‘내 남자에게’입니다.

상당히 유사하게 들리는 두 곡, 하지만 박진영씨는 유사 곡이 5곡이나 더 있고 그 중 한곡은 2002년에 발표된 곡이라며 표절 주장은 말이 안 된다며 일축했는데요.

올해도 변함없이 불거진 표절논란 이제 그만할 때도 된 것 같죠?

연예인들 중 최고의 몸값을 자랑하는 스타는 누구일까.

얼마 전, 저희 머니투데이에서 입수한 자료'한국 연예인 광고모델료 테이블'에 따르면 이영애씨가 12억으로 최고의 몸값을 자랑했고, 그 뒤를 이어 고현정씨와 비씨가 10억, 빅뱅의 탑씨가 9억에 책정되었는데요.

스포츠 스타의 경우에도 몸값은 톱 배우들 못 지 않았습니다. ‘국민남매’ 김연아, 박태환 선수는 나란히 8억 원을 받았고, 박지성 선수는 그 뒤를 이어 7억 원을 받았는데요.

정말, ‘어메이징’한 몸 값이죠. 비싸게 받는 몸값만큼 좋은 일에도 앞장서는 스타들이 되었으면 좋겠습니다.

놀라운, 스타의 몸값, 이번 주 가장 많은 네티즌들의 관심을 받은 소식이었습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확정일자 받고도 전세금 날려"…'하루차' 전세사기 왜 못막나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