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한화건설, 쿠웨이트서 2.2억弗 공사 수주

머니투데이
  • 전병윤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1.03.15 11:05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한화건설 김현중 부회장(왼쪽 세번째)이 발주처 KNPC 아사드 아흐마드 알 사드(두번째)회장과 계약 서명을 끝내고 악수하고 있다.
한화건설 김현중 부회장(왼쪽 세번째)이 발주처 KNPC 아사드 아흐마드 알 사드(두번째)회장과 계약 서명을 끝내고 악수하고 있다.
한화건설이 쿠웨이트에서 2억2000만달러 규모의 정유공장과 오피스빌딩 건설공사를 수주했다.

한화건설은 지난 14일 쿠웨이트 사파트에 있는 국영석유회사 KNPC 본사에서 쿠웨이트시티 인근의 3개 정유플랜트(MAA, MAB, SHU Refinery)와 2개 오피스빌딩(LMA, LMS)의 수주 계약을 체결했다고 15일 밝혔다.

이날 계약 체결식에는 김현중 한화건설 부회장과 KNPC의 아사드 아흐마드 알 사드 회장, 하템 알 아외디 부회장 등이 참석했다. 이번에 수주한 프로젝트 공사기간은 30개월이며 EPC(설계·조달·시공을 포함한 일괄공사) 방식으로 수행한다.

한화건설은 아일랜드 켄츠(Kentz), 이탈리아 ABB, 사이펨(Saipem) 등 세계적 수준의 유럽업체들과의 경쟁에서 설계 및 구매, 시공 기술력 등 총체적인 사업수행능력을 인정받아 최종낙찰자로 선정됐다고 설명했다.

한화건설은 현재 7억5100만달러 규모의 사우디 마라픽(MARAFIQ) 발전 플랜트와 4억 달러 알제리아르쥬(Arzew) 정유 플랜트 공사 등 5개 프로젝트를 맡고 있다. 최근에는 사우디아라비아의 삼라(Samra), 마덴(Ma’aden) 발전 및 담수 플랜트 공사를 마무리했다.

신완철 한화건설 상무는 "지난해 쿠웨이트의 액화석유가스(LPG) 충진 공장 수주로 쿠웨이트에 성공적으로 진출했다"며 "이번 계약으로 쿠웨이트 시장에서 EPC 사업 능력을 인정받는 계기가 될 것"이라고 기대했다.

한편 한화건설은 올 초 2015년까지 '수주 7조 원, 매출 5조원' 규모의 '2015 글로벌 100대 건설사 진입'을 목표로 세웠다. 이를 위해 화공 업스트림(Upstream) 및 투자형 발전사업 진출, 지역 및 공종 확대, 태양광 발전 등 신재생 에너지 사업화 추진 등의 전략을 수립했다.

한화건설은 2015년까지 매년 20%의 해외성장률을 유지해 해외 사업 수주 3조5000억원, 매출 2조3000억원 달성을 추진하고 있다.
↑쿠웨이트 해외공사 개요 및 위치도.
↑쿠웨이트 해외공사 개요 및 위치도.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예상보다 이른 금리인상 신호? 내일 '파월의 입'에 쏠린 눈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머니투데이 수소대상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