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日 대지진]英 화산재예보센터, 韓에 방사능 경보

머니투데이
  • 김경원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VIEW 11,249
  • 2011.03.16 18:22
  • 글자크기조절
  • 댓글···

러시아·中 등 10개 지역

영국의 화산재예보센터(VAAC)가 후쿠시마 원전 폭발로 일본을 비롯해 한국, 러시아, 중국 상공이 방사능에 노출될 가능성이 있다며 15일(현지시간) 공식 경보를 발령했다.

정오에 발표된 이번 경보는 이들 4개국을 포함한 10개 지역에 적용된다.

화산재예보센터는 국제원자력기구(IAEA)의 방사성 물질 유출 경보를 항공업계에 전달하는 역할을 맡고 있다.

센터는 후쿠시마 원전의 30km 이내 지역이 특히 위험하다고 강조했다. 공식 경보의 적용 기한은 발표하지 않았다.

센터는 성명서에서 "호주 항공사들은 안전 평가를 받은 후 비엔나-도쿄행 비행기를 운행하기로 결정했다"며 "일본 상황을 지속적으로 관찰하겠다"고 밝혔다.

AFP통신에 따르면 센터는 지난해 아이슬란드 화산 폭발때도 전세계 항공사에 경보를 발령했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머니투데이 기업지원센터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