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홍준표, 전관예우 1년 금지하는 법안 발의

머니투데이
  • 도병욱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1.03.18 09:50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홍준표 한나라당 최고위원이 18일 법조계의 전관예우 금지하는 '변호사법 일부개정법률안'을 발의했다.

홍준표, 전관예우 1년 금지하는 법안 발의
이날 발의된 변호사법 개정안은 판사와 검사, 변호사 자격이 있는 경찰공무원 등이 변호사 개업을 할 경우 퇴직 전 2년 동안 재직했던 근무지의 사건 수임을 제한하는 내용을 담고 있다. 제한 기간은 1년이며, 이를 위반할 경우 처벌할 수 있는 근거도 마련됐다.

개정안을 통해 법관이나 검사가 퇴직 후 직전 근무지의 사건을 수임해 불공정한 판결을 얻어내는 전관예우 관행을 막는다는 게 홍 최고위원 측의 설명이다.

변호사법 개정안은 홍 최고위원 외 배은희, 정양석 등 한나라당 의원 16명이 공동발의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단독북한 연결도로 만든다고…'붕괴' 위험에도 공사 논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