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주총]한미약품, "올해 R&D에 1000억 투자할 것"

머니투데이
  • 김명룡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1.03.18 13:52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한미약품 (320,000원 상승8500 -2.6%)그룹은 18일 서울시 송파구 방이동 소재 한미타워 2층 파크홀에서 지주회사인 한미홀딩스와 주력 사업회사인 한미약품의 정기 주주총회를 각각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관순 한미약품 사장은 주총 인사말에서 "국내 제약업계가 급격한 환경변화로 성장통을 겪고 있지만 지난해 한미약품은 연구·개발(R&D)과 글로벌을 키워드로 회사의 체질을 바꾸는데 주력했다"며 "올해는 어려움 속에서 꽃피운 R&D와 글로벌 기반을 구체화 하겠다"고 강조했다.

이 사장은 이를 위해 △R&D 1000억 투자 △아모잘탄, 에소메졸, 피도글, 심바스트CR 등 개량신약 해외진출의 가시적 성과 △내수시장 정상화 △RFID 시스템 선도 등을 집중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이 날 주총에서 한미약품은 매출 2943억원 등 2010년 경영실적과 김창순씨(61)를 사외이사로 재선임하는 안건을 상정해 승인받았다.

한편 지주회시인 한미홀딩스 (71,700원 상승2300 -3.1%)도 이날 정기 주주총회를 개최했다.

임종윤 한미홀딩스 사장은 "지난해 7월 지주회사로 출범한 한미홀딩스는 한미약품 그룹이 추진할 글로벌 비즈니스와 계열사간 시너지를 창출할 안정적 기반을 마련했다"며 "지주회사 체제를 더욱 안정화시켜 새로운 시대에 부응하는 기업가치 창출에 매진하겠다"고 밝혔다.

이 날 주총에서 한미홀딩스는 매출 3134억과 영업이익 91억원, 당기순이익59억원의 2010년 경영실적과 박명희씨(42)를 신임 감사로 선임하는 안건 등을 상정해 승인 받았다.

↑ 18일 서울시 송파구 방이동 소재 한미타워 2층 파크홀에서 한미홀딩스와 한미약품이 정기 주주총회를 각각 개최했다. 이관순 한미약품 사장이 인사말을 하고 있다.
↑ 18일 서울시 송파구 방이동 소재 한미타워 2층 파크홀에서 한미홀딩스와 한미약품이 정기 주주총회를 각각 개최했다. 이관순 한미약품 사장이 인사말을 하고 있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