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나는가수다' 김건모 재도전, 정엽 속마음 표정?

머니투데이
  • 김민경 인턴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VIEW 81,431
  • 2011.03.21 10:33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 한 네티즌이 캡처해서 올린 정엽의 표정 (사진=imbc)
↑ 한 네티즌이 캡처해서 올린 정엽의 표정 (사진=imbc)
MBC '우리들의 일밤-서바이벌 나는 가수다'가 '재도전 논란'으로 시청자들의 거센 비난을 받고 있는 가운데 첫 번째 선호도 조사에서 꼴찌의 쓴 맛을 봤던 정엽의 표정이 주목받고 있다.

지난 20일 방송된 '나는 가수다'는 '80년대 명곡 부르기' 미션을 진행했고, '립스틱 짙게 바르고'를 부른 김건모가 첫번째 탈락자로 선정됐다. 그러자 동료가수 이소라가 이에 흥분하며 녹화중단을 선언했고, 다른 후배가수들도 눈물을 글썽였다.

이어 제작진은 긴급회의를 통해 김건모에게 재도전의 기회를 줬고, 김건모는 이를 받아들였다.

한 네티즌은 이번 방송 도중 정엽의 표정에 주목, 이를 절묘하게 캡처해 '정엽의 속마음'이라는 제목으로 사진을 올렸다.

정엽의 떨떠름한 표정에 대해 이 네티즌은 "정엽이 녹화 당시 '지난번 나 꼴등할 때는 다들 가만히 있더니...'라고 생각했을 것"이라고 추측했다.

정엽의 표정을 본 네티즌들은 "이 표정이 방송 볼 때 내 표정이었다", "당연히 씁쓸할 듯", "정말 정엽 꼴찌했을때는 다들 담담하게 받아들이더니.." 등의 반응을 보이며 공감했다.

정엽은 지난 6일 방송된 선호도 조사에서 10%의 지지율을 얻어 일곱 가수들 가운데 7위를 차지했다. 그러나 당시 이 결과에 대해 흥분을 하거나 눈물을 흘리는 동료가수는 없었다. 물론 첫방송이라 탈락자는 선정하지 않았다.

한편 김건모의 재도전에 네티즌들은 해당 프로그램 홈페이지에 "시청자들을 우롱했다", "서바이벌 취지에 어긋난 것 아닌지", "긴장감이 떨어졌다", "누구는 탈락해도 되고 누구는 안되나? 앞으로 계속 탈락자가 안 나올 수도 있을듯" 등의 항의글을 남겼다.

이와 관련 방송작가 김수현씨도 트위터를 통해 "평가단이 있으나마나 재도전을 급조하고 영리하게도 선택권은 가수에 넘긴 방송사의 얍실함에 입맛이 썼다"고 비판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흠슬라 'HMM'의 실적 마법…탄력받는 3가지 이유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머니투데이 수소대상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