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삼성전자 CTIA서 4G폰 대거 선보인다

머니투데이
  • 강기택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1.03.21 11:00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22일 '삼성 언팩' 행사 통해 새로운 태블릿PC도 대거 공개

삼성전자 (80,100원 상승1600 2.0%)가 오는 22~24일(현지시간) 미국 올랜도에서 열리는 북미 최대 통신 전시회인 CTIA에서 전략스마트폰 '갤럭시S 2'I와 함께 다양한 4G 단말기를 선보인다.

CTIA(Celluar Telecommunication Industry Association)는 전세계 125 개국에서 4만명 이상이 방문하며 삼성전자를 비롯해 1000여개 이상의 글로벌 통신 업체들이 참가한다.

삼성전자는 253평 규모의 대형 전시 부스를 설치해 전략 스마트폰 갤럭시S 2와 다양한 4G 단말기 등 미국 소비자들을 겨냥한 다양한 제품과 차세대 기술을 공개한다.

지난해 9월 ‘메트로PCS’를 통해 세계 최초 LTE 휴대폰인 크래프트('SCH-900')를 내보인 삼성전자는 특히 4G 제품으로 미국 차세대 통신 시장을 주도한다는 계획이다.

삼성전자는 22일 ~ 24일(현지시간) 미국 올랜도에서 열리는 북미 최대 통신 전시회 'CTIA 2011'에서 253평 규모의 대형 전시 부스를 설치하고 갤럭시 S Ⅱ, 버라이즌 '4G LTE 스마트폰', AT&T '삼성 인퓨즈 4G', 갤럭시탭 등을 포함한 다양한 스마트폰, 태블릿 제품과 차세대 기술을 대거 공개한다. <br />
<br />
삼성전자는 22일 ~ 24일(현지시간) 미국 올랜도에서 열리는 북미 최대 통신 전시회 'CTIA 2011'에서 253평 규모의 대형 전시 부스를 설치하고 갤럭시 S Ⅱ, 버라이즌 '4G LTE 스마트폰', AT&T '삼성 인퓨즈 4G', 갤럭시탭 등을 포함한 다양한 스마트폰, 태블릿 제품과 차세대 기술을 대거 공개한다.


미국 최대 통신사업자 버라이즌에서 출시되는 '4G LTE 스마트폰'은 안드로이드 플랫폼 프로요에 4.3인치 슈퍼 아몰레드 플러스 디스플레이, 1GHz 애플리케이션 프로세서, 800만 화소 카메라 등을 탑재했다.

지난 12월 미국에서 서비스를 시작한 버라이즌의 4G LTE 통신망을 지원해 기존 3G 대비 휠씬 빠른 속도로 웹서핑, 애플리케이션 다운로드, 실시간 동영상 감상 등이 가능하다.

삼성전자는 HSPA+ 21Mbps 망을 지원하는 4.5인치 대화면, 8.99mm 초슬림 두께의 AT&T '삼성 인퓨즈 4G'와 4인치 슈퍼 아몰레드가 탑재된 T모바일 '갤럭시 S 4G' 등도 전시할 계획이다.

또 개막 첫날인 22일에는 글로벌 전략 런칭 행사인 '삼성 언팩(Samsung Unpacked)'을 통해 새로운 태블릿 PC도 소개할 계획이다. 삼성전자는 8.9인치 태블릿PC가 공개할 것으로 알려졌다.

삼성전자는 사용자에게 최고 품질의 무선 브로드밴드 서비스를 제공하고 통신사업자에게는 가장 효율적인 네트워크 운영을 가능하게 하는 '삼성 스마트 LTE 솔루션'도 선보인다.

이 솔루션은 사업자의 사업 환경과 전략에 따라 다양하게 적용할 수 있으며 특히 동일한 커버리지 확보를 위해 필요한 기지국 수를 대폭 줄일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이밖에 삼성전자는 와이맥스 2 관련 기술도 공개한다.

신종균 삼성전자 무선사업부장 "앞으로도 미국 소비자들을 겨냥한 다양한 전략 스마트폰과 태블릿을 선보이며 북미시장에서 삼성전자의 위상을 강화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6월부터 서울집값 급등? 납량특집 수준의 대폭락 온다"

'동학개미군단' 봉기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머니투데이 수소대상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