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하나銀, ELD 연10.95% 이율확정

머니투데이
  • 김지민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1.03.22 11:04
  • 글자크기조절
  • 댓글···
하나은행은 22일 만기도래한 지수연계정기예금(ELD) 2종의 만기이율이 최고 연10.95%로 확정됐다고 밝혔다.

이번에 만기도래한 ELD 2종은 2010년 3월에 판매한 것으로 ▲‘안정투자형 39호’는 연10.95%, ▲‘디지털 18호’는 연6.40%로 만기이율이 확정됐다.

이와 함께 하나은행은 원금이 보장되면서 최고 연24.07%의 수익률이 가능한 ELD 3종을 4월1일까지 판매한다.

이번에 판매하는 「하나 지수플러스 정기예금 171차」는 현대차, 삼성전자, POSCO 보통주에 연동한 상품으로 ‘현대차 3호’와 ‘삼성전자 3호’, ‘POSCO 1호’의 총 3종으로 출시된다.

‘현대차 3호’는 결정지수가 기준지수 대비 130% 미만이면 최고 연 24.07%를 지급한다. 단, 가입기간 중 1회라도 장중지수가 130% 이상이면 연 5.81%로 이율이 확정된다.

‘삼성전자 3호’는 결정지수가 기준지수 대비 125% 미만이면 최고 연 22.80%를 지급한다. 단, 가입기간 중 1회라도 장중지수가 125% 이상이면 연 5.70%로 이율이 확정된다,

‘POSCO 1호’는 결정지수가 기준지수 대비 125% 미만이면 최고 연 21.84%를 지급한다. 단, 가입기간 중 1회라도 장중지수가 125% 이상이면 연 5.46%로 이율이 확정된다,

「하나 지수플러스 정기예금 171차」는 종목별로 각 250억원 한도 내에서 4월1일까지만 판매한다.



'동학개미군단' 봉기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