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검찰, '비자금 조성 혐의' 금호석화 압수수색(상보)

머니투데이
  • 김훈남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1.04.12 10:23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검찰이 금호석유 (233,000원 상승5500 2.4%)화학의 비자금 조성 및 횡령혐의를 포착, 압수수색을 벌이고 있다.

서울남부지검 형사6부(부장검사 차맹기)는 12일 오전 9시쯤 서울 신문로에 위치한 금호석화 본사 등에 수사관 20여명을 보내 압수수색을 진행 중이다.

이날 압수수색은 금호석화 경영진이 조직적으로 비자금을 조성하고 회사자금을 횡령했다는 혐의가 포착돼 전격적으로 진행된 것으로 알려졌다.

검찰은 이날 확보한 압수물 분석을 통해 수사를 본격화할 방침이다. 검찰의 압수수색에 금호석화 측은 경위파악을 하느라 분주한 모습을 보이고 있다. 박찬구 금호석화 회장은 이날 집무실에 출근했다 압수수색이 시작되자 자리를 피한 것으로 알려졌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171억 관평원 '유령청사' 전락…직원들은 특공 시세차익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머니투데이 수소대상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