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NHN, 하반기 갈수록 실적개선세 뚜렷"-NH證

머니투데이
  • 심재현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1.04.15 08:15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MTIR sponsor

NH투자증권은 15일 NHN (275,000원 ▲3,500 +1.29%)의 실적개선세가 하반기로 갈수록 두드러질 것이라며 투자의견 매수, 목표가 26만원을 유지했다.

이 증권사 나태열 연구원은 "분할 전 K-GAAP 기준 1분기 매출액과 영업이익은 4288억원과 1653억원으로 지난 분기보다 10.8%, 9.9% 성장할 것"이라며 "지난 1월 선보인 테라의 PC방 트래픽이 양호한 가운데 게임 매출이 지난 분기보다 32.5% 증가하며 실적 개선을 이끌 것"이라고 밝혔다.

이어 "검색 광고도 플랫폼이 성공적으로 전환되고 대행사 수수료까지 매출에 포함되면서 지난 분기보다 7.5% 성장할 것"이라며 "K-IFRS 기준으로 전체 매출액과 영업이익은 각각 4873억원과 1738억원으로 예상한다"고 말했다.

아울러 "모바일 광고의 경우 빠르게 증가하는 사용자 기반을 배경으로 회사의 예상보다 빠르게 성장하고 있다"며 "사용자와 사용량이 함께 늘어나고 있어 하반기 실적에 긍정적인 변수가 될 것"이라고 전망했다.

분할 전 기준으로 올해 전체 매출액과 영업이익은 각각 1조7681억원과 6868억원으로 지난해보다 16.7%와 14.5% 늘어날 것으로 내다봤다.

나 연구원은 또 "PC와 모바일에서 스마트TV와 차량용 네비게이션으로 디스플레이 광고 영역이 확장되고 있어 N스크린 시너지 효과가 기대된다"며 "연내 윤곽을 드러낼 오픈마켓도 이미 인프라를 갖추고 있기 때문에 비용을 우려할 필요는 없다"고 진단했다.

아울러 "환율이나 유가에 관계없는 안정적인 이익구조를 가지고 있다는 점에서 외국인 투자자의 선호도도 높다"고 평가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주식 고르는 법' 버핏도 배웠다…멍거의 4단계 분석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