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시티줌]광화문, 가을까지 축제로 물든다

머니투데이
  • 송충현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1.04.21 14:00
  • 글자크기조절
  • 댓글···

서울시 10월까지 '2011 광화문 문화마당'

↑광화문 문화마당
↑광화문 문화마당
서울 광화문 일대가 올 가을까지 축제로 물든다.

서울시와 세종문화회관은 오는 28일부터 10월9일까지 광화문 세종문화회관 중앙앙계단 특설무대를 중심으로 '2011 광화문 문화마당'을 연다고 21일 밝혔다.

‘2011 광화문 문화마당’은 △4월, 충무공 이야기를 테마로 한 메모리얼 페스티벌을 시작으로 △5~6월 ‘봄, 광화문 별밤 페스티벌’ △7~8월 세계 각국 최고 뮤지션이 펼치는 ‘월드뮤직 페스티벌’이 열린다.

9월에는 ‘가을, 광화문 별밤 페스티벌’, 10월엔 세종 이야기를 테마로 한 메모리얼 페스티벌 등 약 150여회의 다양한 공연과 시민 참여형 프로그램으로 구성된다.

시는 낮 시간에 세종문화회관 중앙계단 무대를 신진 예술인에게 개방해 광화문 거리를 우리나라 문화예술의 랜드마크로 조성한다는 계획이다.

광화문 광장에서는 다양한 문화체험 활동이 펼쳐진다. 오는 27일 오후 1~8시엔 이순신 장군 복식체험과 △북청사자 놀이 △이순신장군 특별 영상전 등 다채로운 행사가 열린다.

28일엔 남사당패가 광화문 일대를 돌며 분위기를 조성하고 오후 8시부터 2시간동안 세종문화회관 중앙계단 특설무대에서 공연이 이루어진다.

어린이 체험 교육 프로그램도 진행된다. 충무공이야기 전시관에서는 오는 27~28일 옛 문헌과 예술작품에 등장하는 거북선에 대해 설명을 듣고 아이들이 직접 거북선을 그려보는 프로그램이 진행된다.

아이들이 만든 거북선 작품은 5월3일부터 29일까지 충무공이야기 전시관에 전시될 예정이다. 서울시 관계자는 "5월 도심 별밤 축제를 시작으로 가을까지 광화문 거리에서는 축제가 끊임없이 열릴 예정"이라며 "도심 한복판에서 시민 모두가 축제를 만끽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동학개미군단' 봉기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머니투데이 기업지원센터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