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멕시코 등 중남미 자원시장 집중 공략한다

머니투데이
  • 정진우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1.04.25 11:00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지식경제부, 민관 협력경제사절단 9박10일 일정으로 4개국 파견

정부가 중남미 에너지·자원 시장을 공략하기 위해 대규모 민·관 합동 사절단을 현지에 파견한다. 사절단은 총 6건의 업무협약(MOU)과 1건의 사업계약을 체결하고 돌아온다.

지식경제부는 26일 9박10일 일정으로 박영준 제2차관을 필두로 이뤄진 사절단을 중남미 4개국(멕시코, 베네수엘라, 콜롬비아, 페루)에 보낸다고 25일 발표했다.

사절단은 석유공사와 가스공사, 한국전력, 석유관리원, 무역보험공사, 광해공단 등의 에너지·자원 공공기관과 주요 건설업체들로 구성됐다.

멕시코 등 중남미 자원시장 집중 공략한다
박영준 차관이 이끄는 사절단은 첫 방문지인 멕시코에서 27일 마리아 히메나 발베르데 발데스 경제부 차관과 면담을 갖는다. 이 자리에서 광물자원협력 확대를 비롯해 공공입찰 제한 완화 등을 요청할 예정이다.

이후 개최되는 '제2차 한-멕시코 자원협력위'에선 정부 간 광물분야 협력 MOU와 희유금속 공동조사 MOU를 체결할 계획이다. 호세 안토니오 에너지부 장관과 면담에선 우리 측이 마련한 '멕시코 원전인력양성프로그램(안)'을 논의할 것으로 보인다.

29일 콜롬비아로 넘어간 사절단은 '제2차 한-콜롬비아 자원협력위'에 참석, 석탄광 개발 협력 MOU와 석유품질관리 기술지원 MOU를 체결한다. 토마스 곤잘레스 광물에너지부 장관 면담 시엔 유전과 가스, 광물자원 개발, 석유품질관리 협력 확대 등을 논의할 계획이다. 광물자원 조사협력 MOU체결도 추진된다. 상공관광부 통상 차관과 국영 석유기업 사장 면담에선 양국 간 FTA 협상, 플랜트 입찰시 우리 기업 수주 등을 요청할 방침이다.

베네수엘라를 방문하는 5월2일엔 '제3차 한-베네수엘라 자원협력위'에 참석한다. 가스개발·도입 방안이 논의되고, 플랜트 사회간접자본(SOC) 금융조달 방안에 대한 얘기도 나눈다. 특히 이곳에선 초중질유 저장탱크 및 펌프설치사업(Junin Early Production 프로젝트) 계약이 체결되며, 전력분야 상호협력 MOU도 맺는다.

마지막으로 5월3일 페루에선 '제5차 한-페루 자원협력위'가 개최되며 유전·광물 개발 분야 협력 확대를 논의한다. '지질-광산 공동연구 협약' 체결과 '한-페루 경제협력포럼'이 열릴 예정이다. 양국 간 에너지 자원과 플랜트 건설 분야 협력 확대 방안이 논의된다.

지경부 관계자는 "이번 사절단 방문으로 중남미 에너지·자원 뿐 아니라 산업·무역 등 포괄적인 경제협력이 이뤄질 것"이라며 "정부 차원에서 그동안 추진했던 각종 사업들을 다시 한 번 짚어보고 우리 기업들이 각종 입찰에 참여할 때 어려움 없도록 할 방침이다"고 말했다.



'동학개미군단' 봉기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