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금호석유화학, 합성고무사업 증설 나선다

머니투데이
  • 임동욱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1.04.26 13:56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수요급증에 투자계획 1년 앞당겨

금호석유 차트
금호석유화학이 당초 계획을 1년 앞당겨 합성고무 사업 증설에 나선다.

금호석유 (250,000원 상승2500 -1.0%)화학은 26일 특별 이사회를 열고 2012년까지 800억원, 400억원을 각각 투자해 솔루션 스타이렌부타디엔고무(SSBR)과 스타디렌부타디엔고무(SBR) 공장을 증설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올 2월 여수고무 제2공장 준공 이후 2개월만에 신규투자를 결정한 것이다. 금호석유화학은 증설을 통해 2013년부터 연간 3700억원의 매출이 추가발생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증설이 완료되면 금호석유화학의 SSBR 생산능력을 연간 2만4000톤에서 8만4000톤으로 3.5배 확대된다. SSBR은 내년 말부터 EU를 시작으로 북미, 일본 등 선진국들이 도입할 예정인 '타이어 라벨링 제도'의 핵심 합성고무 제품이다.

범용 합성고무인 SBR 생산도 8만톤 늘리는 한편, 전문성 및 생산성 극대화를 위해 의료용 장갑으로 주로 사용되는 NB라텍스 전용 생산라인은 별도로 분리한다.

이로써 금호석유화학은 2013년부터 SBR 최대 56만톤 또는 NB라텍스 최대 12만톤을 병행 생산할 수 있게 됐다. 유행성 질병, 자연재해 등으로 의료 장갑 수요 급증하면서, 금호석유화학의 NB라텍스 제품 매출은 최근 3년간 30배 가량 늘었다.

박찬구 회장은 "친환경 타이어, 의료용 장갑 등 합성고무 수요가 빠르게 변화하고 늘어남에 따라 투자계획을 1년 정도 앞당기게 됐다"며 "독자 기술과 전문화된 생산라인 운영을 바탕으로 유럽, 북미, 동남아 시장 수요 변화에 적극적으로 대응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SK바사, 기관 대규모 물량 풀린다…'주가 충격' 우려

'동학개미군단' 봉기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