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靑 "연기금 주주권, 사전 협의는 없었다"

머니투데이
  • 진상현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1.04.26 15:00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김희정 청와대 대변인은 26일 미래기획위원회의 공적 연기금 주주권 행사 강화 방안과 관련해, "청와대와 사전에 협의한 것은 없다"고 말했다.

김 대변인은 "평소 학자로서의 소신을 발표한 것으로 안다"며 "앞으로 논의 과정을 거쳐야 될 것으로 본다"고 언급했다. 김 대변인은 "아직 결론이 나지 않은 사안이니만큼 중립적인 수준의 언급"이라고 설명했다.



'동학개미군단' 봉기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