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포스코, 공정거래 자율준수 2차기업으로 확대

머니투데이
  • 김태은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1.04.27 11:00
  • 글자크기조절
  • 댓글···

27일 1~4차 953개 협력기업과 동반성장 협약 체결

POSCO 차트

MTIR sponsor

포스코 (250,000원 보합0 0.0%)가 27일 서울 강남구 대치동 포스코센터에서 1~4차 협력기업 953개사와 '포스코패밀리 공정거래 및 동반성장 협약식'을 개최했다. 또한 1차 협력기업간 시행하던 공정거래 자율준수 프로그램(CP;Compliance Program)을 2차 협력기업으로 확대하는 선포식도 가졌다.

공정거래 자율준수 프로그램을 2차 협력기업까지 확대하는 것은 국내 기업 중 포스코가 처음이다.

CP는 임직원들에게 공정거래 법규 준수를 위한 명확한 행동기준을 제시해 법규 위반을 사전에 예방하는 한편, 위반행위 발생 시 조기에 발견해 조치함으로써 공정거래문화를 한단계 높은 수준으로 정착시키는 역할을 하는 프로그램이다.

포스코는 지난 2002년부터 CP를 도입해 운영 중이며, 이번 CP의 확대를 통해 포스코 전 계열사는 물론 1차와 2차 협력기업에 이르기까지 보다 넓은 범위에서의 공정거래 자율준수가 확산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또한, 이날 포스코는 포스코건설, 포스코특수강, 포스코파워 등 12개 포스코패밀리사와 함께 1차 협력기업 637개사와 협약을 맺고, 1차 협력기업은 다시 2~4차 협력기업 316개 사와 협약을 맺는 등 모두 953개 사가 협약을 맺어 공정거래와 동반성장이 정착될 수 있는 기반을 마련했다.

이날 협약식에는 정준양 포스코 회장을 비롯 포스코패밀리 12개사 대표이사, 1~4차 협력중소기업 대표, 김동수 공정거래위원장, 정운찬 동반성장위원회 위원장, 김기문 중소기업중앙회 회장, 정병철 전국경제인연합회 부회장, 이동근 대한상공회의소 부회장 등 정부와 유관기관 관계자 등 250여 명이 참석했다.

포스코는 올해에도 포스코패밀리만의 차별화된 동반성장 프로그램으로 협력기업이 글로벌 경쟁력을 갖추는 건강한 기업생태계를 구축해 나갈 방침이다.

정준양 회장은 이날 협약식에서 "포스코가 좋은 기업, 존경받는 기업을 넘어 사랑받는 기업으로 거듭나야 한다고 임직원들에게 당부한 바 있다"면서 "동반성장 활동이사랑받는 기업으로 가는 첫걸음이라는 믿음으로 앞으로도 포스코패밀리 전체가 열과 성을 다할 것을 약속드린다"고 말했다.

한편 협약식 이후에는 '공정거래 및 동반성장 문화 조성방안'과 '글로벌 강소기업 육성방안'등 두 개의 세션(Session)으로 나눠 컨퍼런스가 진행됐다.

포스코, 공정거래 자율준수 2차기업으로 확대



'동학개미군단' 봉기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